오늘의 날씨
  • 서울
    R
    8.3℃
    미세먼지 보통
  • 경기
    R
    8.9℃
    미세먼지 보통
  • 인천
    R
    7℃
    미세먼지 보통
  • 광주
    B
    8.8℃
    미세먼지 좋음
  • 대전
    B
    8.8℃
    미세먼지 좋음
  • 대구
    B
    17.5℃
    미세먼지 좋음
  • 울산
    B
    18.1℃
    미세먼지 좋음
  • 부산
    B
    16.5℃
    미세먼지 좋음
  • 강원
    R
    8.9℃
    미세먼지 좋음
  • 충북
    B
    9.5℃
    미세먼지 보통
  • 충남
    B
    8.8℃
    미세먼지 좋음
  • 전북
    B
    8.7℃
    미세먼지 좋음
  • 전남
    B
    8.6℃
    미세먼지 좋음
  • 경북
    B
    17.5℃
    미세먼지 좋음
  • 경남
    B
    16℃
    미세먼지 좋음
  • 제주
    B
    10.9℃
    미세먼지 좋음
  • 세종
    B
    9℃
    미세먼지 보통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 68%...“추락은 없다”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 68%...“추락은 없다”
  • 주은희 기자
  • 승인 2018.02.23 12: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 대통령 높은 지지율, '대북·안보' 긍정평가 크게 늘어
대통령 직무 수행 평가: '잘하고 있다' 68% vs '잘못하고 있다' 22%

 

[트루스토리] 주은희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율이 68%를 기록했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한국갤럽은 전국 성인 1002명에게 '문 대통령이 대통령으로서의 직무를 잘 수행하고 있다고 보느냐'고 물은 결과, 응답자의 68%가 긍정적으로 평가했다고 23일 밝혔다.

한국갤럽이 2018년 2월 넷째 주(20~22일) 전국 성인 1,002명에게 문재인 대통령이 대통령으로서의 직무를 잘 수행하고 있다고 보는지 잘못 수행하고 있다고 보는지 물은 결과, 68%가 긍정 평가했고 22%는 부정 평가했으며 9%는 의견을 유보했다(어느 쪽도 아님 5%, 모름/응답거절 4%).

2월 둘째 주, 즉 설 연휴 전과 비교하면 대통령 직무 긍정률은 5%포인트 상승했고 부정률은 6%포인트 하락했다. 연령별 긍/부정률은 20대 73%/15%, 30대 79%/15%, 40대 80%/13%, 50대 63%/28%, 60대+ 53%/34%다. 대부분의 응답자 특성별로 2주 전보다 긍정률이 상승하거나 부정률이 하락했으나 대구·경북 지역만 유일하게 변함없었다.

지지정당별 대통령 직무 긍정률은 더불어민주당 지지층에서 92%, 정의당 지지층에서도 83%, 지지정당이 없는 무당(無黨)층에서는 51%다. 바른미래당 지지층에서는 긍정률(45%)과 부정률(48%)이 비슷하고 자유한국당 지지층은 71%가 부정 평가했다.

대통령 직무 수행 긍정 평가자에게 그 이유를 물은 결과(684명, 자유응답) '소통 잘함/국민 공감 노력', '대북 정책/안보'(이상 13%), '서민 위한 노력/복지 확대'(11%), '개혁/적폐 청산'(10%), '외교 잘함'(6%), '전 정권보다 낫다', '기본에 충실/원칙대로 함/공정함'(이상 5%), '최선을 다함/열심히 한다'(4%) 순으로 나타났다.

직무 수행 부정 평가자는 부정 평가 이유로(222명, 자유응답) '경제/민생 문제 해결 부족'(14%), '북핵/안보', '친북 성향'(이상 11%), '과거사 들춤/보복 정치'(10%), '평창 올림픽 남북 단일팀 구성/동시 입장'(9%), '외교 문제'(7%), '최저임금 인상'(6%) 등을 지적했다.

'대북/안보'가 긍정 평가 이유 1순위에 오른 것은 문 대통령 취임 이후 처음이다. 반면 부정 평가 이유에서도 '북핵/안보', '친북 성향' 등이 상위권에 있어 상반된 시각을 짐작케 했다. 다만 올림픽 개회 직전까지 3주 연속해서 부정 평가 이유로 가장 많이 언급된 '남북 공동 입장, 단일팀 구성' 이슈는 폐회를 며칠 앞둔 현재 그 비중이 크게 감소했다.

정당 지지도: 민주당 48%, 한국당 11%, 바른미래당 8%, 정의당 6%, 민주평화당 1%

2018년 2월 넷째 주(20~22일) 현재 지지하는 정당은 더불어민주당 48%, 자유한국당 11%, 바른미래당 8%, 정의당 6%, 민주평화당 1%, 기타 1%, 없음/의견유보 25%다. 이는 국민의당과 바른정당의 통합 정당인 바른미래당, 국민의당 탈당파가 창당한 민주평화당 공식 출범 이후 첫 조사 결과다.

2주 전 정당 지지도와 비교하면 더불어민주당 지지도가 3%포인트, 정의당은 1%포인트 상승했고 자유한국당은 1%포인트 하락했다. 당시 국민의당(5%)과 바른정당(8%) 지지도 합이 13%였는데 이번 주 바른미래당 8%, 민주평화당 1% 기록에 그쳐 여당 독주의 기존 정당 구도는 변함없었다.

한편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제공 = 청와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