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 서울
    B
    8.2℃
    미세먼지 보통
  • 경기
    B
    8.3℃
    미세먼지 보통
  • 인천
    B
    6.9℃
    미세먼지 보통
  • 광주
    B
    8.7℃
    미세먼지 좋음
  • 대전
    B
    8.8℃
    미세먼지 좋음
  • 대구
    B
    16.1℃
    미세먼지 좋음
  • 울산
    B
    18.8℃
    미세먼지 좋음
  • 부산
    B
    16.8℃
    미세먼지 좋음
  • 강원
    B
    8.9℃
    미세먼지 좋음
  • 충북
    B
    8.8℃
    미세먼지 보통
  • 충남
    B
    8.8℃
    미세먼지 좋음
  • 전북
    B
    8.6℃
    미세먼지 좋음
  • 전남
    B
    8.3℃
    미세먼지 좋음
  • 경북
    B
    16.1℃
    미세먼지 좋음
  • 경남
    B
    15.5℃
    미세먼지 좋음
  • 제주
    B
    10.5℃
    미세먼지 좋음
  • 세종
    B
    8.9℃
    미세먼지 보통
“이명박 범죄 혐의, 박근혜 최순실 능가…측근들도 모든 혐의의 주범으로 MB 지목”
“이명박 범죄 혐의, 박근혜 최순실 능가…측근들도 모든 혐의의 주범으로 MB 지목”
  • 주은희 기자
  • 승인 2018.03.13 1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트루스토리] 주은희 기자 = 민주평화당은 13일 “이명박 전 대통령의 검찰 소환이 하루 앞으로 다가왔다”라며 “한 점 의혹 없이 수사해 혐의가 드러나면 구속 수사해야 한다”라고 밝혔다.

최경환 대변인은 이날 오후 논평에서 “이명박은 이미 110억원대 뇌물 의혹, 사이버사령부 댓글사건, 민간인 사찰, 국정원 특수활동비 의혹, 대통령 기록물법 위반, 4대강 사업, 다스 실소유 의혹 및 증거인멸 시도, 삼성 소송비 대납 등 조사혐의가 20여개에 달한다”라며 이 같이 밝힌 뒤 “박근혜, 최순실보다 결코 뒤지지 않는 범죄 혐의”라고 일갈했다.

최 대변인은 “민주평화당은 이명박에게 검찰의 초대장을 받기 전에 자진출두 할 것을 여러 차례 촉구한 바 있다”라며 “더 이상의 시간 끌기, 버티기도 소용없게 됐다. 자신의 측근들도 모든 혐의의 주범으로 MB를 지목하고 있다”라고 지적했다.

그는 이어 “MB는 검찰에 출두하기 전에 자신을 둘러싼 의혹들에 대해서 국민과 역사 앞에 사실대로 밝히는 것이 전직 대통령으로서 최소한의 도리”라며 “검찰은 10년동안 묻혔던 MB 의혹들에 대해 한 점 의혹 없이 조사하고 혐의가 드러날 경우 구속수사 할 것을 촉구한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