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 서울
    B
    17.2℃
    미세먼지 좋음
  • 경기
    B
    18.2℃
    미세먼지 좋음
  • 인천
    B
    18.5℃
    미세먼지 좋음
  • 광주
    B
    19.7℃
    미세먼지 보통
  • 대전
    B
    17.4℃
    미세먼지 좋음
  • 대구
    B
    17.9℃
    미세먼지 좋음
  • 울산
    B
    15.5℃
    미세먼지 좋음
  • 부산
    B
    17.8℃
    미세먼지 좋음
  • 강원
    B
    18.2℃
    미세먼지 좋음
  • 충북
    B
    17.2℃
    미세먼지 좋음
  • 충남
    B
    19.1℃
    미세먼지 보통
  • 전북
    B
    20℃
    미세먼지 보통
  • 전남
    B
    18.2℃
    미세먼지 좋음
  • 경북
    B
    17.9℃
    미세먼지 좋음
  • 경남
    B
    18.2℃
    미세먼지 좋음
  • 제주
    R
    16.4℃
    미세먼지 좋음
  • 세종
    B
    18.8℃
    미세먼지 좋음
너무 급했나…키움·토스, 인터넷은행 예비인가 모두 탈락
너무 급했나…키움·토스, 인터넷은행 예비인가 모두 탈락
  • 박민석 기자
  • 승인 2019.05.26 1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부평가위, "키움은 혁신성·토스는 자본안정성 미흡"…3분기 재추진
[그래픽=뉴스퀘스트]
[그래픽=뉴스퀘스트]

[뉴스퀘스트=박민석 기자] 인터넷은행 시장 진입을 노리던 키움과 토스의 꿈은 물거품이 됐다.

금융위원회는 26일 임시회의를 열고 인터넷 전문은행 예비인가 심사 결과를 발표 통해 키움뱅크와 토스뱅크 두 곳 모두에 대해 불허방침을 밝혔다.

금융위의 이 같은 결정은 외부평가위원회의 “부적절하다”는 하다고 권고의견을 받아들인 건 것이다.

외부평가위는 키움뱅크에 대해 사업계획의 혁신성, 실현가능성 측면에서 미흡하다는 평가를 내렸으며, 토스뱅크는 자금조달능력 측면에서 부적합 의견을 낸 것으로 알려졌다.

키움뱅크 컨소시엄은 키움증권을 주축으로 하나금융지주, SK텔레콤, 온라인 쇼핑몰 11번가 등이 참여했으며, 키움증권 모회사인 다우기술을 통한 정보기술(IT) 혁신성에 하나금융과 SK텔레콤의 금융·통신 노하우를 접목한다는 전략으로 나섰다.

또한 토스뱅크 컨소시엄은 간편송금 '토스'를 운영하는 비바리퍼블리카가 60.8%의 지분으로 주도하고, 실리콘밸리 기반 벤처캐피털 알토스벤처스와 영국 챌린저뱅크(소규모 특화은행) 몬조의 투자사 굿워터캐피털이 9%씩 투자해, 챌린저뱅크 모델을 내세워 틈새 고객을 겨냥한다는 구상이었다.

그러나 금융위가 불허방침을 밝히면서 인터넷금융시장 진출의 꿈은 일단 무산됐다.

인터넷전문은행은 문재인 정부의 규제완화 1호 사업으로, 이번 선정과정에서 적어도 한 곳은 선정될 것이라는 것이 업계의 관측이었으나 이를 뒤엎은 결정이 나면서 다소 의외라는 분석이다.

최종구 금융위원장도 이날 “평가 결과를 오전에 들었다. 전혀 예상하지 못했고 상당히 당혹스러웠다”고 말했다.

한편, 금융위는 오는 3분기 중 다시 예비인가 신청공고를 낸 후 4분기에 예비인가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국내 주요기업의 지속가능경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