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 서울
    B
    5.9℃
    미세먼지 보통
  • 경기
    B
    7.9℃
    미세먼지 보통
  • 인천
    B
    5.8℃
    미세먼지 보통
  • 광주
    B
    11.3℃
    미세먼지 보통
  • 대전
    B
    10.3℃
    미세먼지 보통
  • 대구
    B
    13.6℃
    미세먼지 보통
  • 울산
    B
    14.2℃
    미세먼지 보통
  • 부산
    B
    14.9℃
    미세먼지 보통
  • 강원
    B
    7.1℃
    미세먼지 보통
  • 충북
    B
    6.9℃
    미세먼지 보통
  • 충남
    B
    10.3℃
    미세먼지 보통
  • 전북
    B
    10.5℃
    미세먼지 보통
  • 전남
    B
    12.4℃
    미세먼지 보통
  • 경북
    B
    13.6℃
    미세먼지 보통
  • 경남
    B
    10.8℃
    미세먼지 보통
  • 제주
    B
    16.1℃
    미세먼지 좋음
  • 세종
    B
    8.6℃
    미세먼지 보통
홍문종, 한국당 탈당 시사 "대한애국당과 태극기신당 '빅텐트' 칠 것"
홍문종, 한국당 탈당 시사 "대한애국당과 태극기신당 '빅텐트' 칠 것"
  • 강영민 기자
  • 승인 2019.06.11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홍문종 자유한국당 의원 페이스북]
[사진=홍문종 자유한국당 의원 페이스북]

[뉴스퀘스트=강영민 기자] 대표적인 친박계 의원으로 알려진 홍문종 자유한국당 의원이 사실상 탈당을 선언했다.

홍 의원은 11일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 “태극기를 사랑하는 사람들을 포함하지 않는 한국당 선거는 무조건 필패다. 어느 곳에서도 이길 수가 없다”면서 “우리는 빅 텐트를 쳐야 된다. 친박신당이 아닌 태극기 신당”이라고 말했다.

홍 의원은 이날 ‘진짜 탈당 의사를 가지고 있냐’는 진행자의 질문에 “저는 이미 황교안 대표도 아는 이중 당적자다. 한국당 당원이고 태극당원”이라며 탈당 가능성을 시사했다.

홍 의원은 또 현재 자유한국당의 상황에 대해 “지금 한국당에서 일어나고 있는 일련의 사태들을 보면 과연 황교안 대표가 보수 우익의 중심으로서 그 역할을 할 수 있을까에 대해서 많은 분들이 의심을 하고 있다”면서 “한국당에서는 정확한 보수의 가치, 우익의 가치(를 실천하고 있지 못하다) 그런 한국당이라면 보수 통합의 중심이 한국당에 있는 것이 아니라 바깥에 있는 것이 아닌가하는 생각이 든다”고 지적했다.

홍 의원은 그 이유로 “보수와 우익의 가치 이념에 동떨어져 있는 사람들이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에 찬성했었고, 그동안 당에서나 보수 우익의 우리 가치를 지키는 데 있어서 상당히 소극적이거나 문제가 좀 있었다”면서 특히 바른정당 복당파 의원들을 향해 “탄핵에 찬성했던 사람들, 이런 사람들이 보수 내 혁신 세력이라고 생각할 수 있을지 모르지만 보수를 배반하고 또 보수를 대변하기에는 지극히 부족한 사람들”이라고 강하게 비판했다.

홍 의원은 또 황교안 대표에 대해서도 “굉장히 애매모호하고 갈팡질팡하고 있지 않냐”면서 “그리고 말하는 것마다 오죽하면 ‘황세모’라는 얘기를 하시겠나? 김원봉 서훈 문제 같은 경우에도 왜 민주당에 문재인 대통령을 제명하라고 얘기를 못하냐”고 꼬집었다.

그는 이어 ‘대한애국당으로 가는 것이냐’는 직접적인 질문에 “텐트를 칠 것이다. 큰 텐트를 만들어야 될 것 같다”면서 “우리 모든 태극기 세력들이 다 같이 하나가 되고 그리고 보수 우익을 지켜야 된다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하나가 돼서, 보수 우익의 중심으로서의 역할을 해야 된다”고 강조했다.

그는 또 ‘친박 신당 창당이냐’는 물음에는 “친박 신당이 아니고 태극기 신당”이라면서 “한국당 안에 태극기를 사랑하는 사람, 저 같은 이중 당적자들이 엄청나게 많다. 한국당에서 무슨 집회를 한다든가 그러면 그분들이 다 태극기 세력들이지 한국당 세력은 아니다. 이분들이 지금 ‘한국당에서는 안 되니까 우리가 빅 텐트를 쳐야 된다. 밖으로 나가야 된다’(고 요구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그는 이른바 ‘빅텐트’에 참여할 한국당 의원이 얼마나 되냐는 질문에 “그건 별로 중요한 게 아니다”면서 “총선 정국으로 들어가면 다음 총선에서 국회를 맡을 사람들이 중요한 것이지 지금 현역 국회의원이 그렇게 중요하지 않다”며 말을 아꼈다.

한편, 홍 의원의 주장대로 자유한국당 의원들이 일부 탈당해 ‘태극기 빅텐트’가 결성된다면 정계에 큰 파장이 일 것으로 보인다.

현재 국회는 더불어민주당, 자유한국당, 바른미래당, 민주평화당, 정의당 등 5당 체제로 운영되고 있다. 이중 정의당의 의석수는 6석에 불과해 만약 ‘태극기 빅텐트’에 5명 이상의 의원들만 더 참여한다면 또 다른 변수가 될 것이라는 분석이다.

실제로 현재 ‘태극기 세력’을 주기반으로 한 대한애국당은 조원진 의원이 대표로 있어 홍 의원이 참여할 경우 최고 2석에서 시작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국내 주요기업의 지속가능경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