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 서울
    B
    28.7℃
    미세먼지 보통
  • 경기
    B
    27.4℃
    미세먼지 보통
  • 인천
    B
    27.6℃
    미세먼지 보통
  • 광주
    B
    27.6℃
    미세먼지 보통
  • 대전
    B
    28.7℃
    미세먼지 보통
  • 대구
    B
    29℃
    미세먼지 보통
  • 울산
    B
    27.6℃
    미세먼지 보통
  • 부산
    B
    26.4℃
    미세먼지 보통
  • 강원
    B
    29.1℃
    미세먼지 보통
  • 충북
    B
    24.2℃
    미세먼지 보통
  • 충남
    B
    28.7℃
    미세먼지 보통
  • 전북
    B
    26.8℃
    미세먼지 보통
  • 전남
    B
    27.3℃
    미세먼지 보통
  • 경북
    B
    29℃
    미세먼지 보통
  • 경남
    B
    26℃
    미세먼지 보통
  • 제주
    B
    27.7℃
    미세먼지 보통
  • 세종
    B
    27.6℃
    미세먼지 보통
정부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출 적극 대응"…일본 경제도발 견제
정부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출 적극 대응"…일본 경제도발 견제
  • 강영민 기자
  • 승인 2019.08.13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후쿠시마 제1원전. [사진=그린피스 블로그 캡처]
후쿠시마 제1원전. [사진=그린피스 블로그 캡처]

[뉴스퀘스트=강영민 기자] 정부가 최근 제기된 일본의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출 우려에 대해 “적극적으로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김인철 외교부 대변인은 13일 정례브리핑에서 “일본 측은 후쿠시마 오염수 관련 최종 처리방안과 시기는 아직 검토 중이며, 오염수 현황 및 향후 처리계획 등에 대해서는 향후 국제사회에 성실히 설명하겠다는 기본 입장만을 알려오고 있다”면서 이 같이 말했다.

김 대변인은 특히 “향후 필요시 국제기구 및 피해가 우려되는 태평양 연안 국가들과도 긴밀히 협력해,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출 문제에 적극적으로 대응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 대변인은 이에 앞서 “정부는 2019년 1월 그린피스 보고서 발표 이후에도 후쿠시마 원전 처리수 해양방출에 대한 우리 국민의 우려와 불안이 가중되지 않도록 일본의 투명한 정보 공유와 관련 협의 등을 지속 요구해 왔다”고 설명했다.

정부의 이 같은 방침은 최근 그린피스 등 환경단체들의 지적과 내년 도쿄올림픽을 앞두고 제기되는 ‘방사능’ 위험에 대한 우려에 따른 것이다. 또한 최근 계속되고 있는 일본의 경제도발에 대한 견제로 해석된다.

다만, 김 대변인은 이번 조치가 도쿄올림픽 보이콧 등의 문제와 관련이 있느냐는 질문에는 즉답을 피했다.

한편, 원자력 분야 전문가인 숀 버니 그린피스 수석은 최근 이코노미스트에 기고한 글을 통해 “아베 내각과 도쿄전력이 후쿠시마 제1원전에 쌓여있는 고준위 방사성 오염수 100만톤 이상을 태평양에 방류할 계획을 추진하고 있다. 특히 한국은 위험에서 벗어나기 어렵다”고 우려를 표했다.

그는 또 “오염수 100만톤을 바다에 흘려보내려면 17년에 걸쳐 물 7억7000만톤을 쏟아 부어 희석해야 한다. 오염수가 해류를 타고 바다를 순환하기 때문에 태평양 연안 국가들도 방사성 물질에 노출될 수 있다”고 경고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국내 주요기업의 지속가능경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