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 서울
    B
    17.2℃
    미세먼지 좋음
  • 경기
    B
    18.2℃
    미세먼지 좋음
  • 인천
    B
    18.5℃
    미세먼지 좋음
  • 광주
    B
    19.7℃
    미세먼지 보통
  • 대전
    B
    17.4℃
    미세먼지 좋음
  • 대구
    B
    17.9℃
    미세먼지 좋음
  • 울산
    B
    15.5℃
    미세먼지 좋음
  • 부산
    B
    17.8℃
    미세먼지 좋음
  • 강원
    B
    18.2℃
    미세먼지 좋음
  • 충북
    B
    17.2℃
    미세먼지 좋음
  • 충남
    B
    19.1℃
    미세먼지 보통
  • 전북
    B
    20℃
    미세먼지 보통
  • 전남
    B
    18.2℃
    미세먼지 좋음
  • 경북
    B
    17.9℃
    미세먼지 좋음
  • 경남
    B
    18.2℃
    미세먼지 좋음
  • 제주
    R
    16.4℃
    미세먼지 좋음
  • 세종
    B
    18.8℃
    미세먼지 좋음
LG 류제국 시즌 중 돌연 '은퇴' 선언…단순한 몸 상태 이상?
LG 류제국 시즌 중 돌연 '은퇴' 선언…단순한 몸 상태 이상?
  • 이지현 기자
  • 승인 2019.08.23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LG트윈스]
[사진=LG트윈스]

[뉴스퀘스트=이지현 기자] 프로야구 LG트윈스의 투수 류제국이 시즌 중 돌연 은퇴를 선언했다.

LG트윈스 구단은 23일 “류제국이 전날 구단에 은퇴 의사를 밝혔고 구단은 이를 수용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LG구단에 따르면 류제국은 지난해 허리 수술 이후 1년 간의 재활을 거쳐 올 시즌 복귀해 재기를 노렸으나 최근 몸상태가 안 좋아져 은퇴를 결심한 것으로 전해졌다.

류제국은 올 시즌 11경기에 출전, 53과 1/3이닝 동안 승 없이 2패에 평균자책점 4.22을 기록했다.

그러나 류제국은 지난 21일 KIA타이거즈전에도 선발 등판한 바 있어 그의 갑작스런 은퇴 선언에 대해 의문도 제기되고 있다.

류제국은 이날 구단에 전한 은퇴 소감에서 "선수 생활 동안 팬 여러분께 너무도 과분한 사랑을 받은 점, 가슴 깊이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류제국은 덕수고등학교 재학시절 초고교급 투수로 불리다 2001년 아마추어 자유계약으로 MLB팀 시카고 컵스에 입단했고 2007년 해외진출선수 특별지명으로 LG트윈스에 지명된 뒤 2013년에 입단했다. 

류제국은 KBO리그 통산 136경기에 출장, 735 1/3이닝을 던져 46승 37패 평균자책점 4.66의 기록을 남겼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국내 주요기업의 지속가능경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