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 서울
    B
    20.4℃
    미세먼지 좋음
  • 경기
    B
    20.9℃
    미세먼지 보통
  • 인천
    B
    20.1℃
    미세먼지 보통
  • 광주
    B
    19.9℃
    미세먼지 보통
  • 대전
    B
    20.3℃
    미세먼지 좋음
  • 대구
    B
    21.1℃
    미세먼지 좋음
  • 울산
    B
    21.3℃
    미세먼지 좋음
  • 부산
    B
    21.5℃
    미세먼지 좋음
  • 강원
    B
    18.5℃
    미세먼지 좋음
  • 충북
    B
    17℃
    미세먼지 좋음
  • 충남
    B
    20.3℃
    미세먼지 보통
  • 전북
    B
    19.9℃
    미세먼지 보통
  • 전남
    B
    21℃
    미세먼지 좋음
  • 경북
    B
    21.1℃
    미세먼지 좋음
  • 경남
    B
    20.5℃
    미세먼지 좋음
  • 제주
    B
    22.4℃
    미세먼지 좋음
  • 세종
    B
    19.6℃
    미세먼지 좋음
점점 젊어지는 건강기능 식품시장
점점 젊어지는 건강기능 식품시장
  • 이수현 기자
  • 승인 2019.09.06 1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30세대 여성 소비 증가로 수요층 확대
[사진=KGC인삼공사]
[사진=KGC인삼공사]

[뉴스퀘스트=이수현 기자] 건강기능식품 시장이 갈수록 젊어지면서 지속적인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신한금융투자는 6일 보고서를 내고 "2030세대, 여성 소비 증가로 수요층 확대, 유통 채널과 기능성 제품의 확장이 일어나고 있어 시장의 고성장은 지속될 전망"이라며 "건강기능식품 시장을 재평가할 필요가 있다"고 주장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국내 시장은 연평균(2014~18년) 11.5%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고령화 사회 진입, 건강에 대한 관심 증가로 건강기능식품 시장은 매년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있다는 것이다.

중장년층뿐만 아니라 젊은 세대 사이에서도 관심이 증가하면서 남녀노소의 생활필수품으로 자리 잡았다.

2018년 국내 건강기능식품 시장규모는 3조원을 기록, 이는 2016년 2.7조원 대비 18% 성장한 수치다.

윤창민 책임연구원은 “건강기능식품은 과거 3~4년전만 해도 고령층이 시장 성장을 주도했지만 최근 2030세대와 여성이 새로운 성장 동력으로 자리 잡았다.”고 밝혔다

20대, 30대 건강기능식품 섭취율은 각각 2016년 39.5%, 54.8%에서 2018년 41.4%, 65.4%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여성의 건강기능식품 섭취율은 67.4%에서 71.7%로 증가했다.

건강기능식품은 국내뿐만 아니라 세계 각국에서도 높은 성장률을 보이고 있다.

중국과 기타 아시아 국가가 시장 성장을 주도하고 있다.

2017년 세계 시장은 2016년 1214억 달러에서 2017년 1286억 달러로 전년대비 5.8%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중국과 기타 아시아는 각각 8.8%와 13.1%의 높은 성장률을 기록했다.

세계 건강기능식품 시장은 앞으로 2020년까지 1550억 달러로 2018년 대비 13% 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과거 주요 유통채널은 직접 판매 채널(다단계+방문판매, 06년 비중 69.2%)이었지만 온라인 쇼핑에 익숙한 젊은층 구매 증가로 현재는 온라인(18년 비중 35.9%)이 주요 채널로 자리잡았다.

윤 연구원은 “온라인은 전통 채널에 비해 유통 비용이 낮은 덕분에 유통 채널의 변화는 건기식 업체 수익성 개선으로 이어지고 있다”고 진단했다.

제품군도 건강 유지, 예방에서 이너뷰티, 체질 개선, 어린이 성장, 발달 등 다양한 기능성 제품으도 확장되고 있는 실정이다.

국내 이너뷰티시장은 2013년 2500억원에서 2018년 7970억원으로 3배 이상 성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국내 주요기업의 지속가능경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