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 서울
    B
    -2.6℃
    미세먼지 보통
  • 경기
    B
    -1.7℃
    미세먼지 보통
  • 인천
    B
    -2.7℃
    미세먼지 좋음
  • 광주
    B
    3.8℃
    미세먼지 좋음
  • 대전
    B
    0.6℃
    미세먼지 보통
  • 대구
    B
    2.1℃
    미세먼지 보통
  • 울산
    B
    2.6℃
    미세먼지 좋음
  • 부산
    B
    2.4℃
    미세먼지 좋음
  • 강원
    B
    -3.8℃
    미세먼지 좋음
  • 충북
    B
    -3.9℃
    미세먼지 보통
  • 충남
    B
    0.6℃
    미세먼지 보통
  • 전북
    B
    0.7℃
    미세먼지 좋음
  • 전남
    B
    5℃
    미세먼지 좋음
  • 경북
    B
    2.1℃
    미세먼지 보통
  • 경남
    B
    -0.2℃
    미세먼지 좋음
  • 제주
    B
    8.7℃
    미세먼지 좋음
  • 세종
    B
    -2.5℃
    미세먼지 보통
국내 최고층 '현대차 GBC' 건축허가...내년초 착공
국내 최고층 '현대차 GBC' 건축허가...내년초 착공
  • 최인호 기자
  • 승인 2019.11.26 18: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자동차그룹 글로벌 비즈니스센터 조감도. [사진=서울시]
현대자동차그룹 글로벌 비즈니스센터 조감도. [사진=서울시]

【뉴스퀘스트=최인호 기자】 현대자동차그룹이 서울 강남구 삼성동에 건설하는 국내 최고 높이(105층, 569m)의 신사옥 글로벌비즈니스센터(GBC)가 건축허가를 받고 내년 초 착공한다.

서울시는 GBC 신축사업의 마지막 쟁점이었던 현대차그룹과 국방부 사이의 협의가 '단계적인 작전제한사항 해소'로 합의됨에 따라 26일 건축허가서를 교부했다고 밝혔다. 지난 2월 13일 접수 이후 9개월여 만이다.

그 동안 현대차는 건축허가와 관련한 국방부 협의 사항이었던 군 작전제한사항 해소 방안 마련을 위해 관련 용역을 시행하고 그 결과에 대해 국방부(공군)와 협의를 진행했다.

현대차는 합의된 최종 대안에 따른 비용 부담의 책임을 지기로 했으며, 건축 과정에서 높이가 260m를 초과하기 전에 대안 이행을 완료하기로 했다.

서울시는 현대차가 합의사항을 이행하지 않을 경우 공사중지를 명할 수 있다는 등 내용을 건축허가 조건에 포함했다.

현대차는 서울 강남구 영동대로 512에 지하 7층~지상 105층의 국내 최고층 건물과 업무시설, 숙박시설, 문화 및 집회시설(공연장, 집회장, 전시장), 관광휴게시설, 판매시설을 지을 예정이다.

면적 7만4148㎡ 대지에 건축면적 3만4503.41㎡, 건폐율 46.53%로 지어진다. 높이 569m로 계획된 초고층 타워동의 104층과 105층은 전망대로 사용될 예정이다. 착공예정 시기는 2020년 상반기, 준공예정 시기는 2026년 하반기다.

서울시의 건축허가에 따라 앞으로 굴토 및 구조심의, 안전관리계획 승인 등 절차를 거치면 착공이 가능해진다.

이번 건축허가를 계기로 GBC 자체 공사와 함께 올림픽대로와 탄천동로 지하화, 주경기장 리모델링 등 서울 국제교류복합지구(코엑스~잠실종합운동장 일대) 인프라 조성 사업 등 GBC 공공기여 사업도 함께 추진될 예정이다.

서울시 관계자는 "경제 활성화 제고 측면에서 대규모 일자리 창출 등 경제효과가 큰 GBC 사업이 빠르게 착공될 수 있도록 남은 절차에 대해서도 신속히 마무리할 계획"이라며 "이 과정에서 작전제한사항 해소를 위한 현대차의 방안도 확정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