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 서울
    B
    -2.6℃
    미세먼지 보통
  • 경기
    B
    -1.7℃
    미세먼지 보통
  • 인천
    B
    -2.7℃
    미세먼지 좋음
  • 광주
    B
    3.8℃
    미세먼지 좋음
  • 대전
    B
    0.6℃
    미세먼지 보통
  • 대구
    B
    2.1℃
    미세먼지 보통
  • 울산
    B
    2.6℃
    미세먼지 좋음
  • 부산
    B
    2.4℃
    미세먼지 좋음
  • 강원
    B
    -3.8℃
    미세먼지 좋음
  • 충북
    B
    -3.9℃
    미세먼지 보통
  • 충남
    B
    0.6℃
    미세먼지 보통
  • 전북
    B
    0.7℃
    미세먼지 좋음
  • 전남
    B
    5℃
    미세먼지 좋음
  • 경북
    B
    2.1℃
    미세먼지 보통
  • 경남
    B
    -0.2℃
    미세먼지 좋음
  • 제주
    B
    8.7℃
    미세먼지 좋음
  • 세종
    B
    -2.5℃
    미세먼지 보통
고속도로서 지하철·시내버스로 환승 가능해 진다
고속도로서 지하철·시내버스로 환승 가능해 진다
  • 강영민 기자
  • 승인 2019.11.27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중교통 간 환승 체계’ 구축 추진…대중교통 활성화 및 교통혼잡 완화 기대
고속도로 환승시설 개발구상(예시). [사진=한국도로공사]
고속도로 환승시설 개발구상(예시). [사진=한국도로공사]

【뉴스퀘스트=강영민 기자】 앞으로 고속도로에서 환승시설을 이용해 지하철이나 시내버스 등을 갈아탈 수 있을 전망이다.

한국도로공사(이하 도로공사)와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는 27일 이와 관련 “고속도로 환승체계 구축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도로공사는 “이번 협약은 고속도로 부지 및 연접지역을 활용한 환승시설 등 고속도로 환승체계를 구축해 고속도로에서 대중교통으로의 환승을 편리하게 함으로써, 대중교통을 활성화하고 대도시 교통 혼잡을 완화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현재까지는 주로 도시철도, 버스 등 교통시설 간 환승편의 제고를 위해 주요 교통거점인 철도역·버스터미널 등에 상업·업무시설이 결합된 복합환승센터를 구축해왔다.

고속도로 환승체계 개념도. [사진=한국도로공사]
고속도로 환승체계 개념도. [사진=한국도로공사]

그러나 이번 협약으로 도심 진입 전 고속도로를 활용한 환승 체계가 구축되면, 도심 접근성이 향상되고 대도시권 교통 혼잡 역시 완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환승시설은 고속도로의 부지 및 교통여건 등을 고려해 다양하게 검토·추진되며, 고속도로 정류장형 환승시설은 물론 고속도로 상공에 입체적인 복합 환승시설 등을 구축해 고속도로로 인해 단절된 도심지 생활공간을 연결하고 복원하는 방안도 적극 추진할 방침이다.

또한 두 기관은 향후 고속도로 환승체계 구축과 관련한 제도 개선 및 공동 연구용역을 추진하고, 연구 결과에 따라 고속도로 환승시설 설치사업을 함께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최기주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 위원장(왼쪽)과 이강래 한국도로공사 사장(오른쪽)이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도로공사]
최기주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 위원장(왼쪽)과 이강래 한국도로공사 사장(오른쪽)이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도로공사]

이강래 한국도로공사 사장은 “고속도로 기반의 환승체계를 구축하여 국민들께 보다 다양한 고속도로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며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와 함께 대도시의 만성적인 출․퇴근 불편을 해소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최기주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 위원장도 “한국도로공사가 환승체계 구축사업에 참여함으로써 환승시설 확충을 위한 기폭제가 될 것”이라며 “교통수단간 효율적인 연계 네트워크가 형성되어, 대도시 교통난 해소 및 도시경쟁력 제고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