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 서울
    B
    8.1℃
    미세먼지 좋음
  • 경기
    B
    5.6℃
    미세먼지 좋음
  • 인천
    B
    5.3℃
    미세먼지 좋음
  • 광주
    B
    6.5℃
    미세먼지 좋음
  • 대전
    B
    7.4℃
    미세먼지 좋음
  • 대구
    B
    9℃
    미세먼지 좋음
  • 울산
    B
    8.4℃
    미세먼지 좋음
  • 부산
    B
    9.1℃
    미세먼지 좋음
  • 강원
    B
    5.1℃
    미세먼지 좋음
  • 충북
    B
    3.6℃
    미세먼지 좋음
  • 충남
    B
    7.4℃
    미세먼지 좋음
  • 전북
    B
    5.5℃
    미세먼지 좋음
  • 전남
    B
    5.7℃
    미세먼지 좋음
  • 경북
    B
    9℃
    미세먼지 좋음
  • 경남
    B
    10.9℃
    미세먼지 좋음
  • 제주
    B
    10.8℃
    미세먼지 좋음
  • 세종
    B
    7.1℃
    미세먼지 좋음
정부, 신종 코로나로 멈춰선 車업계 '전방위 지원' 나선다
정부, 신종 코로나로 멈춰선 車업계 '전방위 지원' 나선다
  • 김동호 기자
  • 승인 2020.02.07 1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정부와의 긴밀 협의 통한 부품 수급 확보…특별연장근로·긴급 자금 투입
[사진=현대자동차]
[사진=현대자동차]

【뉴스퀘스트=김동호 기자】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확산으로 인해 생산에 차질을 빚고 있는 자동차업계를 돕기 위해 전방위적 지원에 나서기로 했다.

정부는 7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신종코로나 대응 경제장관회의’를 열고 최근 생산라인 가동 중단 등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자동차업계에 대한 긴급 지원방안을 발표했다.

자동차업계는 대부분 중국으로부터 공급 받아오던 와이어링 하네스가 신종 코로나 사태이후 수급에 차질을 빚으며 공장 가동에 차질을 빚고 있다.

이에 정부는 가능한 모든 수단을 동원해 완성차업계는 물론, 부품생산 업체를 지원할 방침이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이날 “중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으로 인해 자동차 부품공장 가동중단으로 국내 자동차업계가 영향을 받고 있다”며 “자동차산업이 우리 경제의 제조업 생산에서 차지하는 비중을 감안할 때 국내 자동차 업계 및 우리 경제에의 피해 최소화를 위해서는 국내 자동차 생산의 신속한 정상화가 매우 절실한 상황”이라고 말했다.

홍 부총리는 이어 “우선, 단기수급 안정화를 위해 중국공장 재가동과 수입대체선 확보에 가용 역량을 총집중해 나갈 것”이라며 “중국공장 재가동을 위해 중국 지방정부와 협의를 강화하고, 중국내 생산된 부품은 국내에 신속 반입되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중국내 생산부품의 물류·통관에 애로가 있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는 만큼, 현지공장-공관-코트라간 ‘물류애로 지원체계’를 긴급 가동하여 중국내 부품의 물류애로 해소를 적극 지원하고, 관련부품이 국내 수입될 경우에는 24시간 긴급통관, 입항전 수입신고 허용 등을 통해 신속한 국내 반입을 적극 뒷받침하겠다”고 말했다.

[사진=기획재정부]
[사진=기획재정부]

아울러 “근로시간·인력 확보 및 자금 지원 등을 통해 국내 생산재고 확충과 긴급 수입대체선 확보 지원에도 주력하겠다”면서 “국내 생산 확대를 위해 특별연장근로를 신청할 경우 이를 신속히 인가하는 한편, 퇴직인력, 연구기관 등을 활용한 생산·연구인력 긴급지원, 국내외 생산 설비확충을 위한 자금지원 등도 적극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에 더해 “중국 외 제3국 부품공장으로부터 긴급하게 조달하는 대체품에 대해 신속 통관을 지원하고, 수입선 다변화가 어려운 경우에는 단기 R&D 지원, 환경인증 신속처리 등을 통해 국내에서의 대체 부품개발을 적극 돕겠다”고 덧붙였다.

정부는 이에 앞서 4000억원 규모의 무역금융 지원과 단기 수출보험 보험료 할인(30∼35%), 보험금 지급 기간 단축(2→1개월) 등 기업들이 체감할 수 있는 단기금융 지원방안을 시행키로 한 바 있다.

한편, 업계관계자에 따르면 현대자동차는 현재 울산1공장과 4공장, 5공장 일부라인이 휴업상태에 들어가 있으며, 오늘(7일)부터 울산 2, 3, 4공장 일부와 아산공장 라인이 멈출 예정이다.

또한 기아자동차는 10일 소하리와 광주, 화성공장의 가동을 중단할 예정이며, 쌍용차도 지난 4일부터 조업이 중단된 상태다.

이에 현대자동차그룹은 이번 신종 코로나 사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 부품 협력사들을 위해 대규모 긴급 자금 지원에 나섰다.

현대차그룹은 중소 부품 협력사들을 위해 ▲ 3080억원 규모 경영 자금 무이자 지원 ▲ 납품대금 5870억원 및 부품 양산 투자비 1050억원 조기 결제 등 1조원 규모의 자금을 집행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