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 서울
    R
    23.4℃
    미세먼지 좋음
  • 경기
    B
    24.3℃
    미세먼지 좋음
  • 인천
    B
    24.3℃
    미세먼지 좋음
  • 광주
    B
    23.9℃
    미세먼지 좋음
  • 대전
    R
    22.3℃
    미세먼지 좋음
  • 대구
    R
    21.7℃
    미세먼지 좋음
  • 울산
    R
    21.2℃
    미세먼지 좋음
  • 부산
    R
    21.2℃
    미세먼지 좋음
  • 강원
    B
    23.7℃
    미세먼지 좋음
  • 충북
    R
    20.8℃
    미세먼지 좋음
  • 충남
    R
    22.3℃
    미세먼지 좋음
  • 전북
    B
    23.5℃
    미세먼지 좋음
  • 전남
    B
    23.8℃
    미세먼지 좋음
  • 경북
    R
    21.7℃
    미세먼지 좋음
  • 경남
    R
    22.7℃
    미세먼지 좋음
  • 제주
    B
    25.6℃
    미세먼지 좋음
  • 세종
    R
    22.1℃
    미세먼지 좋음
최종편집 2020-07-10 14:36 (금)
문 대통령, 새해 첫 현장 행보 '경제'…"2030년 4대 수출강국으로"
문 대통령, 새해 첫 현장 행보 '경제'…"2030년 4대 수출강국으로"
  • 강영민 기자
  • 승인 2020.01.03 1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청와대]
[사진=청와대]

【뉴스퀘스트=강영민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2020년 새해 첫 현장 행보로 ‘경제’를 선택했다.

문 대통령은 3일 평택·당진항 기아자동차 전용부두에서 열린 새해 첫 친환경차 수출 현장 방문 행사장을 찾아 “우리는 2030년 세계 4대 수출 강국으로 도약하기 위한 새로운 10년을 시작한다”며 “친환경차 수출에서 시작된 '상생 도약'의 기운이 2020년 새해 우리 경제에 커다란 활력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이 새해 첫 행보로 산업현장을 찾은 것은 ‘올 한해 국민들이 체감할 만한 성과를 내겠다’고 공언한 대로 경제 분야에 총력을 기울일 것이라는 의지를 표현한 것으로 해석된다.

문 대통령은 특히, 이날 ‘상생’과 ‘친환경’, ‘일자리’ 등 지속가능한 국가를 위해 반드시 필요한 조건에 대해 여러 차례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늘 친환경차 수출은 세계 최고의 기술로 이룩한 성과여서 더욱 값지다”면서 “또 한 가지 자랑할만한 일은 '상생의 힘'이 세계 최고의 친환경차를 탄생시켰다는 사실”이라고 말했다.

이날 수출길에 오르는 기아차 ‘니로’와 현대차 수소트럭 ‘넵튠’은 여러 중소․중견기업들이 핵심부품을 개발해 출시에 큰 도움을 준 것으로 알려졌다.

문 대통령은 또 “우리는 지난해 '광주형 일자리'를 시작으로 밀양 대구 구미 횡성 군산에서 '지역 상생형 일자리'를 탄생시켰다”면서 “노·사·민·정이 서로 양보하며 희망의 일자리를 만들어냈듯 중소기업과 대기업이 협력하면서 세계 최고의 친환경차 생산국이 될 수 있었다”고 밝혔다.

이어 “함께하면 '세계 최초', '세계 최고'가 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준 여러분의 노고와 열정에 격려의 박수를 보낸다”면서 “정부도 여러분과 같은 마음으로 우리 친환경차 산업을 세계 최고의 산업으로 일구고 우리 차가 더 많이 세계를 누빌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특히 “지난해 정부는 2030년까지 미래차 경쟁력 1등 국가로 도약하겠다고 약속했다”면서 “ 2025년까지 기술개발에 3800억원 이상을 투자해, 세계 최고의 친환경차 개발을 도울 것”이라고 강조했다.

[사진=청와대]
[사진=청와대]

아울러 “우리 기업들은 2030년까지 모든 차종에서 친환경차 라인을 완성할 계획을 가지고 있다”며 “기존 자동차 부품업체들의 사업전환을 지원하고, 대기업, 중소·중견기업 간 협력모델을 구축하여, 우리 힘으로 세계 최고의 친환경차를 만들 수 있도록 친환경차 생태계를 조성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국내 대중교통과 화물차량을 친환경차로 전환하겠다”면서 “2030년까지 국내 신차의 33%를 친환경차로 보급하고, 전기차 급속충전기와 수소충전소 확충으로 친환경차 이용에 불편이 없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올해 경제전망에 대해 “지난해보다 좋아질 것”이라며 “정부는 수출지표를 플러스로 전환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혁신 성장에 더욱 속도를 내겠다”고 했다.

이와 관련 “시스템반도체, 미래차 등 3대 신산업과 5G 연관산업과 이차전지 산업을 육성해 고부가가치 수출품목을 늘리고, 바이오헬스와 인공지능 규제개혁 로드맵을 만들고 신산업 관련 사회적 타협 메커니즘을 신설하겠다”고 소개했다.

마지막으로 “'브랜드 K 확산전략'을 수립하고 중소기업 지원 수출금융을 4배로 확대해, 중소기업 수출을 더욱 늘리겠다”면서 “올해 소재·부품·장비 산업 육성에 2조1000억원을 투자하고, 100대 특화 선도기업과 강소기업을 지정하여 글로벌 전문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돕겠다”고 약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