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 서울
    B
    7℃
    미세먼지 보통
  • 경기
    B
    5.2℃
    미세먼지 보통
  • 인천
    B
    4.6℃
    미세먼지 보통
  • 광주
    B
    5.3℃
    미세먼지 보통
  • 대전
    B
    6.3℃
    미세먼지 보통
  • 대구
    B
    10.6℃
    미세먼지 보통
  • 울산
    B
    8.2℃
    미세먼지 보통
  • 부산
    B
    8.3℃
    미세먼지 보통
  • 강원
    B
    9.9℃
    미세먼지 좋음
  • 충북
    B
    3.7℃
    미세먼지 보통
  • 충남
    B
    6.3℃
    미세먼지 보통
  • 전북
    B
    5.4℃
    미세먼지 보통
  • 전남
    B
    3.1℃
    미세먼지 보통
  • 경북
    B
    10.6℃
    미세먼지 보통
  • 경남
    B
    8.8℃
    미세먼지 보통
  • 제주
    B
    9.1℃
    미세먼지 보통
  • 세종
    B
    4.1℃
    미세먼지 보통
홀짝제 하는 '소상공인 긴급대출'...시중은행이 企銀보다 조건 좋아요
홀짝제 하는 '소상공인 긴급대출'...시중은행이 企銀보다 조건 좋아요
  • 최인호 기자
  • 승인 2020.03.27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 1.5% 금리 긴급경영자금 대출, 다음달 1일부터 시중은행서도 취급
지난 25일 대구시 북구 칠성동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대구 북부센터에 코로나19 관련 소상공인 대출 상담을 받기 위해 1000여명의 소상공인이 길게 줄지어 기다리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지난 25일 대구시 북구 칠성동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대구 북부센터에 코로나19 관련 소상공인 대출 상담을 받기 위해 1000여명의 소상공인이 길게 줄지어 기다리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뉴스퀘스트=최인호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직격탄을 맞은 소상공인에 대한 연 1.5%의 초저금리 긴급경영자금 대출이 다음달 1일부터 시중은행과 기업은행에서도 본격 시작된다.

특히 저신용자를 대상으로 묻지도 따지지도 않고 빌려주는 '1000만원 직접대출'에 대해서는 출생연도에 따른 홀짝제도 도입된다. 

신청하기 위해 길게 줄을 서고, 심사가 늦어지는 병목 현상을 방지하기 위한 것으로 홀수날에는 출생연도가 홀수인 사람이, 짝수날에는 출생연도가 짝수인 사람이 각각 대출 신청을 할 수 있다. 

기획재정부와 금융위원회, 중소벤처기업부는 27일 정부서울청사에서 합동브리핑을 열고 이런 내용의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소상공인 금융지원 신속집행 방안'을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다음달 1일부터 전체 시중은행과 기업은행에서도 도소매, 음식, 숙박 등 영세 소상공인·자영업자에게 연 1.5% 금리의 긴급경영자금 대출 상품 신청을 받기 시작한다.

소상공인들의 긴급경영자금 수요가 몰리면서 병목현상이 발생함에 따라 기존 기업은행과 지역신용보증재단에서 전체 시중은행으로 대출 창구를 확대하기로 했다.

시중은행과 기업은행이 내주는 대출 상품은 상품 성격과 금리가 유사하지만 세부적으로 들어가면 다소간의 차이가 있다.

우선 시중은행 상품은 이름이 '이차보전 대출'이고, 기업은행은 '초저금리 대출'이다.

최종금리는 연 1.5%로 같지만, 세부조건을 들여다보면 시중은행의 이차보전 대출이 기업은행의 초저금리 대출보다 다소 유리하다.

신용등급 1~3등급의 고신용자는 시중은행의 대출을, 4~6급 중신용자는 기업은행의 대출을 노리는 것이 바람직하다는 것이 정부의 설명이다.

시중은행 대출은 보증 수수료를 내지 않지만 기업은행 대출은 보증 수수료 0.5%를 내야 한다.

또 시중은행 대출은 사실상 일반신용대출과 유사하므로 신청 5일 이내에는 대출금을 수령할 수 있다.

여러 은행 여러 지점이 참여하고 있으므로 대출심사도 빠르다.

기업은행의 대출은 4월 초 물량 집중을 감안하면 2~3주가량 수령 시점이 밀릴 수 있다. 병목 시점을 지나면 대출 실행 시점이 5일 내외로 당겨질 가능성이 크다.

단 시중은행의 대출 기한은 1년이다. 연 1.5% 초저금리 대출을 1년 동안만 쓸 수 있다.

[자료=기획재정부]
[자료=기획재정부]

기업은행도 기본 대출 기간은 1년으로 설정했지만, 최장 8년까지 연장할 수 있다. 이 가운데 연 1.5% 금리가 적용되는 기간은 최대 3년이다.

시중은행은 이차보전 대출에 총 3조5000억원을, 기업은행은 5조8000억원을 한도 배정해놓고 있다.

신용등급 4등급 이하를 대상으로 하는 소상공인진흥공단 대출 한도는 2조7000억원으로, 소상공인에 대한 연1.5%의 초저금리 대출 프로그램 규모는 12조원이다.

대출 신청전 신용등급은 나이스평가정보(http://www.credit.co.kr)를 통해 사전조회해보면 된다.

소상공인진흥공단에서는 온라인 접수와 번호표 교부를 통해 상담 시간 예약을 받고, 제출서류도 사업자등록증명, 임대차계약서, 통장사본 등 3종류로 간소화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