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 서울
    R
    17.6℃
    미세먼지
  • 경기
    R
    18℃
    미세먼지
  • 인천
    R
    17.9℃
    미세먼지
  • 광주
    B
    19.8℃
    미세먼지
  • 대전
    R
    19.1℃
    미세먼지
  • 대구
    B
    19℃
    미세먼지
  • 울산
    B
    19.2℃
    미세먼지
  • 부산
    B
    18.6℃
    미세먼지
  • 강원
    R
    17.5℃
    미세먼지
  • 충북
    B
    17.7℃
    미세먼지
  • 충남
    R
    19.1℃
    미세먼지
  • 전북
    B
    21.7℃
    미세먼지
  • 전남
    B
    19.6℃
    미세먼지
  • 경북
    B
    19℃
    미세먼지
  • 경남
    B
    20.1℃
    미세먼지
  • 제주
    B
    22.2℃
    미세먼지
  • 세종
    B
    18.8℃
    미세먼지
최종편집 2020-07-13 17:15 (월)
"수도권 초·중학교 등교 인원 1/3 이하로"…내달 3일 '3차 등교'는 예정대로
"수도권 초·중학교 등교 인원 1/3 이하로"…내달 3일 '3차 등교'는 예정대로
  • 김동호 기자
  • 승인 2020.05.29 1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의 여파로 늦춰졌던 초등학교 1·2학년 등교수업 진행된 29일 오전 서울 종로구 매동초등학교로 1학년 학생들이 등교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코로나19의 여파로 늦춰졌던 초등학교 1·2학년 등교수업 진행된 29일 오전 서울 종로구 매동초등학교로 1학년 학생들이 등교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뉴스퀘스트=김동호 기자】 부천 쿠팡 물류센터발 코로나19 확진사례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교육부가 학생들의 등교 수업 방식을 일부 조정키로 했다.

우선 유치원과 초등학교, 중학교는 전체 학생의 1/3이하 등교를 원칙으로 하고, 고등학교는 현행대로 등교 인원을 전체 학생의 2/3 수준을 유지토록 했다. 단 비수도권 지역은 기존 2/3 등교 기준이 그대로 적용된다.

박백범 교육부 차관은 29일 브리핑에서 "원칙적으로 수도권 고등학교는 전체 학생의 2/3, 유·초·중학교 및 특수학교는 전체 학생의 1/3 이내에서 등교하도록 하는 등 학교 밀집도 최소화 기준을 강화해 적용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교육부는 지난 24일 수도권과 대구, 일부 경북 학교에 대해 등교 인원을 전체 학생의 2/3이 되지 않도록 권고했으나, 최근 부천 쿠팡 물류센터발 확진사례가 이어지면서 이를 더 강화한 것이다.

다만 고등학교의 경우 수능 등 입시 일정이 빡빡한 3학년 학생들이 매일 등교가 불가피해, 나머지 1~2학년 학생들의 등교 일정은 예정대로 진행키로 했다.

교육부는 또 기존의 등교 개시일은 원칙대로 유지하되 등교 학년과 학급은 시도 및 단위 학교가 자율적으로 결정할 수 있도록 했다.

이에 따라 오는 6월 3일 고1·중2·초3∼4학년생, 8일 중1·초5∼6학년의 등교는 예정대로 진행된다.

한편, 최근 수도권 지역을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진사례가 이어지면서 등교 수업을 연기하거나 중단하는 학교가 급속히 늘고 있다.

교육부에 따르면 지난 28일 오전 10시 현재 전국적으로 등교 수업을 연기·중단한 학교는 838개교다.

또한 오늘(29일) 인천시에 따르면 서구 백석초등학교 교사 A(23·여·계양구 거주)씨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해당 학교와 병설유치원 등교가 모두 중지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