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 서울
    R
    17.4℃
    미세먼지
  • 경기
    R
    18.3℃
    미세먼지
  • 인천
    R
    17.7℃
    미세먼지
  • 광주
    B
    19.4℃
    미세먼지
  • 대전
    R
    19℃
    미세먼지
  • 대구
    R
    18.9℃
    미세먼지
  • 울산
    R
    18.7℃
    미세먼지
  • 부산
    B
    18.6℃
    미세먼지
  • 강원
    R
    17℃
    미세먼지
  • 충북
    R
    17.6℃
    미세먼지
  • 충남
    R
    19℃
    미세먼지
  • 전북
    B
    21.4℃
    미세먼지
  • 전남
    B
    19.6℃
    미세먼지
  • 경북
    R
    18.9℃
    미세먼지
  • 경남
    B
    20.4℃
    미세먼지
  • 제주
    B
    21.5℃
    미세먼지
  • 세종
    R
    18.9℃
    미세먼지
최종편집 2020-07-13 17:15 (월)
작년 세금 92%나 줄어든 SK하이닉스...'사회적 가치' 실적도 뚝
작년 세금 92%나 줄어든 SK하이닉스...'사회적 가치' 실적도 뚝
  • 최석영 기자
  • 승인 2020.06.04 15: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3조5888억원 창출 전년비 63% 줄어...고용·동반성장 분야는 성과

【뉴스퀘스트=최석영 기자】 작년 한해 SK하이닉스의 사회적 가치 실적이 전년 보다 63%나 쪼그라든 것으로 나타났다.

반도체 경기가 꺾이면서 판매가 줄었고 이에 따른 세금 납부가 92%나 줄어든 탓이다.

4일 SK하이닉스가 발표한 '2019년 사회적 가치 실적'에 따르면 지난해 창출한 사회적 가치는 3조5888억원이다.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지난달 28일 오후 SK텔레콤 구성원들의 릴레이 헌혈 봉사가 진행중인 서울 중구 SK T타워를 예고없이 방문, 헌혈 릴레이에 동참하고 있다. [사진=SK]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지난달 28일 오후 SK텔레콤 구성원들의 릴레이 헌혈 봉사가 진행중인 서울 중구 SK T타워를 예고없이 방문, 헌혈 릴레이에 동참하고 있다. [사진=SK]

◇ 경제 간접기여 성과 4조593억원 창출

분야별로 보면 ▲납세, 고용, 배당 등 '경제간접 기여성과'가 4조593억원 ▲제품 개발, 생산, 판매 과정 중 사회(노동·동반성장)와 환경 영역에서 발생한 '비즈니스 사회성과'가 마이너스(–)5398억원 ▲지역사회에 대한 '사회공헌 사회성과'가 693억원으로 등이다.

전년과 비교할 때 경제간접 기여성과는 60%(5조9953억원) 줄었고, 사회공헌 사회성과는 8%(64억원) 감소, 비즈니스 사회성과는 부정적 영향이 5%(275억 원) 증가하는 등 모든 분야에서 실적이 대폭 줄었다.

경제간접 기여성과는 반도체 시황 악화로 납세가 전년 대비 92% 줄어들면서 가장 크게 감소했다.

다만 고용은 늘어 2019년말 국내 구성원(자회사 포함)은 3만1508명으로 전년 대비 3186명(11%)이 증가했다.

비즈니스 사회성과는 공장 증설 및 생산량 확대에 따라 전력 등 자원의 사용이 늘어나면서 전체적으로 부정적 영향이 커졌다.

특히 환경 총량 성과는 전년 대비 부정적 영향이 15% 증가된 –8177억원으로 집계됐다.

SK하이닉스는 향후 환경에 가장 크게 부정적 영향을 미치는 전력 사용량을 줄이기 위해 인공지능(AI) 기반의 에너지 절감 솔루션 개발에 노력하고, 해외 사업장을 포함한 전 사업장의 재생에너지 사용 등을 적극 추진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반도체 개발에 있어서도 저전력 제품 위주의 개발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사진=SK하이닉스]
[사진=SK하이닉스]

◇ 동반성장 분야는 의미있는 성과

동반성장 분야에서는 의미있는 성과가 있었다.

협력사 대상의 반도체 교육, 채용 지원 프로그램 확대, 도급사에 대한 특별생산 장려금 289억 원 지급을 통해 해당 분야 성과는 전년대비 36% 증가한 1671억원을 기록했다.

SK하이닉스는 사회적 가치 창출을 가속화하기 위해 ▲지속 성장을 위한 환경영향 최소화 ▲반도체 생태계 우수인력 확보 등 대중소 동반성장 강화 ▲사회 안전망 구축을 3대 핵심 전략으로 선정했다.

반도체 생산과정에서 다량의 에너지와 용수를 사용하기에 온실가스 배출 저감, 수자원 보호, 폐기물 재활용 등 환경문제 해결에 주력하는 한편, 협력사의 경쟁력을 높일 수 있도록 반도체 생태계 활성화 프로그램도 더욱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또 코로나19와 같은 국가적 전염병 이슈나 자연재해에 대비하여 국민들의 안전과 생존을 지원하는 사회적 안전망도 지속 개발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한편 SK하이닉스는 지난해 지역사회, 고객, 협력사, 주주를 대상으로 사회적 가치 창출 방안에 대한 조사를 실시했으며, 이 조사에서 이해관계자들은 고용, 납세, 환경 영역을 SK하이닉스가 중점적으로 다뤄야 할 영역으로 평가한 것으로 밝혀졌다.

SK하이닉스 지속경영 김윤욱 담당은 "지난해 사회적 성과가 큰 폭으로 감소됐다"며 "특히 부정적 영향이 커지는 환경 분야에서 에너지 절감, 저전력 반도체 개발 등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