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 서울
    B
    미세먼지 좋음
  • 경기
    B
    미세먼지 좋음
  • 인천
    B
    미세먼지 좋음
  • 광주
    B
    미세먼지 좋음
  • 대전
    B
    미세먼지 좋음
  • 대구
    B
    미세먼지 좋음
  • 울산
    B
    미세먼지 좋음
  • 부산
    B
    미세먼지 좋음
  • 강원
    B
    미세먼지 좋음
  • 충북
    B
    미세먼지 좋음
  • 충남
    B
    미세먼지 좋음
  • 전북
    B
    미세먼지 좋음
  • 전남
    B
    미세먼지 좋음
  • 경북
    B
    미세먼지 좋음
  • 경남
    B
    미세먼지 좋음
  • 제주
    B
    미세먼지 좋음
  • 세종
    B
    미세먼지 좋음
최종편집 2020-08-11 12:48 (화)
[석진보의 지속가능 中企를 위한 경영컨설팅⑥] 경영 자가진단 모델(4)
[석진보의 지속가능 中企를 위한 경영컨설팅⑥] 경영 자가진단 모델(4)
  • 석진보 JB재무컨설팅 대표(경영지도사)
  • 승인 2020.06.30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픽사베이]
[사진=픽사베이]

【뉴스퀘스트=석진보 JB재무컨설팅 대표(경영지도사)】 (앞에서 계속)

■ 의심 프로세스

보다 심각한 프로세스는 <의심> 단계에서 <부실진단> 심화단계를 거쳤는데 회생가능 판정이 나오지 않는 상황에 직면하는 경우이다.

그보다 먼저 부실징후 74개 항목을 판정하고 정량기초분석, 정량 1차분석, 2차분석, 그리고 정성분석에서 세밀한 진단지표까지 검토를 했는데 절대절명의 위기단계까지는 이르지 않았다면 <회생가능> 프로세스로 판정하여 <비상경영> 체제로 즉시 돌입하여 긴급하고도 중대한 기업경영회복 노력을 기울이면 된다.

그러나 너무나 상태가 심각하여 돌이킬 수 없을 정도의 <회생불능> 상태에 돌입해 있다면 더 이상 미련을 버리고 폐업, 청산, 기업매각 같은 절차를 수행해 유종의 미를 거두도록 해야할 것이다.

■ 회생불능 프로세스

시한부 생명인 것을 알고도 자신의 처지를 비관하여 극단의 선택을 먼저 하거나, 불행한 결정을 내려 유종의 미를 거두려 하지않는다면 그것은 이미 인간의 존엄한 가치를 포기한 것과 다름이 없다 할 것이다.

생의 진정한 귀중한 가치를 깨닫고 신변정리를 하며 가족과 헤어질 준비를 하는 시간을 가지라고 시한부 생명임을 알려준 것이지 잘못된 생각이나 행동을 하라고 알려준 것이 아닐 것이다.

사업 또한 회생불능의 상태에 빠진 것을 알게되었다면 본인과 가족을 위해서도 물론이고 함께 일했던 임직원들과 거래처 등을 배려하여 유종의 미를 거두는 것이 반드시 필요하다.

사람은 생명이 끝나면 다시 살아나기 어렵지만 사업을 했던 이에게는 얼마든 향후에 재기의 발판을 마련할 수 있을 것이기에 사업 마무리를 아름답게 종결하는 것도 매우 중요하다.

4-2 자가진단 평가체계

부실징후 진단항목에서 공인회계사의 한정의견 또는 의견거절 항목에 해당한다면 그 기업의 신용등급이 하락하고, 일정등급을 요구하는 대기업이나 공공기관 입찰에서 불리해지고, 금융권 대출제한이 일어나 매우 위급한 위기상황에 빠졌음을 나타내는 징후라 할 수 있다.

그럼 회계사가 언급되고 있는 “경영지도사,기술지도사,변호사,회계사 등 외부전문가의 도움을 받고 있으며 사외이사 제도를 도입하고 있는가” 라는 질문은 경영자가진단 모델 어디에서 찾아볼 것이며 그로 인한 진단방법과 진단점수는 얼마가 나올 것인가?

이를 알아보려면 먼저 모델의 구조를 파악할 필요가 있다.

JB모델(금번 만들어진 중소기업 경영자가진단 Model을 의미)의 구조는 어떻게 구성되어 있을까.

모델의 3대 분석 축은 부실징후분석, 정량분석, 정성분석이다.

부실징후 분석은 경영자가진단의 제일 먼저 선행될 진단항목으로 이를 통과하지 못한다면 사실 정량분석, 정성분석은 큰 의미가 없을 수 있다.

사고를 당해 응급실에 실려온 중환자에게 필요한 것은 위급상황 진단에 따른 수술이나, 그 해당병원이 감당할 수 없는 상황이면 다른 병원을 긴급히 알아보아 연결하는 것이 중요한 일인 것처럼 부실징후 분석 과정에서 심각한 부실징후가 발견되었다면 회생가능여부를 먼저 따져보아야 할 것이다.

본 모델은 부실징후분석을 가볍게 통과했을 때 정량분석 기초진단과 1차진단 및 정성분석 주요(Main) 진단이 진행되며 좀 더 세밀하게 진단절차를 수행할 필요가 있을 때 정량분석 2차진단 및 정성분석의 진단(전체)를 살펴보는 프로세스 구조이다. 그에 대한 설명이 <자가진단 구조> 도식이다.

부실징후진단은 74개 질문 1회로 끝나며; 정량분석은 기초진단, 1차진단이 있고난 후 2차 진단이 진행되는 구조이며; 정성분석은 경영관리, 생산, 영업, 인력/조직 4개 영역으로 나눠지고, 경영관리 영역은 다시 경영효율, 내부역량, 목표관리, 위기관리 4대 진단항목으로 나눠진다.

생산, 영업, 인력/조직 영역도 예하의 진단항목들이 있으나 정성분석 진단의 60.7%의 진단항목을 경영관리 영역이 차지하고 있기에 그 예하진단 항목만 특별히 표시하였다.

JB모델 평가체계는 주요(Main)항목수 총 226개 이며 이중 부실징후 분석은 74개 항목, 정량분석은 35개 항목, 정성분석은 117개 항목으로 구성되어 있다.

정성분석의 경우 주요진단 질문외에 질문항목을 세밀하게 따져보는 항목모두를 감안하며 450개 진단질문 항목이 있으므로 JB모델 총 진단 질문항목 수는 559개다.

그리고 점수는 부실징후분석은 매우 심각, 매우 큰 손실 등 최악의 경우를 모두 합한 점수가 -1,185점이며, 경미하거나 일시적인 경우로서 부실징후가 상대적으로 약하다고 보는 것의 합계는 -445점이다.

정량분석은 기초, 1차, 2차진단 점수가 Min 35~ Max 215점 까지 배정되며, 정성분석은 Min -200 ~ Max 405까지 점수취득이 가능하다. (다음회에 계속)

별첨: 정량분석 2차진단 일부 예시 (경영자가진단 모델 중)
별첨: 정량분석 2차진단 일부 예시 (경영자가진단 모델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