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 서울
    B
    미세먼지 좋음
  • 경기
    B
    미세먼지 보통
  • 인천
    B
    미세먼지 좋음
  • 광주
    B
    미세먼지 좋음
  • 대전
    B
    미세먼지 좋음
  • 대구
    B
    미세먼지 좋음
  • 울산
    B
    미세먼지 좋음
  • 부산
    B
    미세먼지 좋음
  • 강원
    B
    미세먼지 좋음
  • 충북
    B
    미세먼지 좋음
  • 충남
    B
    미세먼지 보통
  • 전북
    B
    미세먼지 좋음
  • 전남
    B
    미세먼지 좋음
  • 경북
    B
    미세먼지 좋음
  • 경남
    B
    미세먼지 좋음
  • 제주
    B
    미세먼지 좋음
  • 세종
    B
    미세먼지 좋음
최종편집 2020-09-28 10:08 (월)
부상 씻어낸 김광현, 7이닝 무실점 완벽투…신인왕 가능성↑
부상 씻어낸 김광현, 7이닝 무실점 완벽투…신인왕 가능성↑
  • 김동호 기자
  • 승인 2020.09.15 08: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즌 3승은 실패… 24이닝 연속 비자책 '평균자책점 0.63'
메이저리그 진출 후 최다 탈삼진·이닝 소화 기록
[사진=USA 투데이/로이터(연합뉴스)]
김광현이 15일(한국시간) 미국 위스콘신주 밀워키 밀러 파크에서 열린 2020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밀워키 브루어스와의 더블헤더(DH) 원정경기 1차전에 선발 등판해 역투를 선보이고 있다.[사진=USA 투데이/로이터(연합뉴스)]

【뉴스퀘스트=김동호 기자】 부상으로 잠시 마운드에서 내려갔었던 김광현이 13일만의 복귀전에서 완벽한 투구를 선보였다.

김광현은 15일(한국시간) 미국 위스콘신주 밀워키 밀러 파크에서 열린 2020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밀워키 브루어스와의 더블헤더(DH) 원정경기 1차전에 선발 등판해 7이닝 동안 무실점으로 호투했다.

김광현은 이날 경기에서 7이닝 무실점으로 24이닝 연속 비자책 기록하며 평균 자책점을 0.83에서 0.63까지 끌어 내렸다. 선발 투수로 등판했을 때 평균자책점은 0.33이다.

김광현은 또 삼진 6개를 잡아내며 메이저리그 진출 후 개인 최다 탈삼진 기록을 세웠으며, 7이닝 투구로 최다이닝 투구 기록도 함께 만들었다.

특히 김광현은 이날 인상적인 투구로 올 시즌 신인왕 가능성을 좀 더 높였다.

다만 김광현은 구원진의 난조로 시즌 3승 달성에는 실패했다.

한편, 올 시즌 메이저리그는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더블헤더의 경우 7회까지만 치러지며, 동점일 경우 주자를 2루에 두고 공격하는 연장 승부치기로 이어진다.

이날 경기도 7회까지 0-0으로 맞선 양팀은 8회 승부치기에 돌입했고, 선공에 나선 세인트루이스가 1점을 선취하며 김광현의 시즌 3승이 가능해지는 듯 했다.

그러나 이어진 8회말 김광현이 이어 마운드에 오른 투수 헬슬리가 볼넷과 2루타로 1실점 한뒤, 희생플라이로 결승 타점을 내주며 1-2로 패했다.

이날 경기에서는 특히 두산 베어스에서 뛰었던 린드블럼이 밀워키 선발투수로 나와 KBO리그 출신 선발 맞대결이 펼쳐져 눈길을 끌었다.

린드블럼도 이날 5이닝 동안 무실점으로 호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