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 서울
    B
    미세먼지 좋음
  • 경기
    B
    미세먼지 보통
  • 인천
    B
    미세먼지 좋음
  • 광주
    B
    미세먼지 좋음
  • 대전
    B
    미세먼지 좋음
  • 대구
    B
    미세먼지 좋음
  • 울산
    B
    미세먼지 좋음
  • 부산
    B
    미세먼지 좋음
  • 강원
    B
    미세먼지 좋음
  • 충북
    B
    미세먼지 보통
  • 충남
    B
    미세먼지 보통
  • 전북
    B
    미세먼지 좋음
  • 전남
    B
    미세먼지 좋음
  • 경북
    B
    미세먼지 좋음
  • 경남
    B
    미세먼지 좋음
  • 제주
    B
    미세먼지 좋음
  • 세종
    B
    미세먼지 보통
최종편집 2020-12-03 20:07 (목)
'코나는 코나, 사업은 사업...' 현대차-LG화학, 배터리 재활용 손잡다
'코나는 코나, 사업은 사업...' 현대차-LG화학, 배터리 재활용 손잡다
  • 최석영 기자
  • 승인 2020.10.19 1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택시 배터리 렌털후 ESS로 재활용 사업 함께 하기로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왼쪽)과 구광모 ㈜LG 대표가 지난 6월 충북 청주시 LG화학 오창공장에서 만나 악수하고 있다. [사진=LG그룹 제공]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왼쪽)과 구광모 ㈜LG 대표가 지난 6월 충북 청주시 LG화학 오창공장에서 만나 악수하고 있다. [사진=LG그룹 제공]

【뉴스퀘스트=최석영 기자】 전기차 화재로 얼굴을 붉힌 현대자동차와 LG화학이 함께 전기차 배터리 재활용 사업에 나선다.

산업통상자원부는 19일 '2020년도 제4차 산업융합 규제특례심의위원회'를 개최하고 전기차 사용후 배터리 활용사업 등 10건의 안건을 심의·의결했다.

이날 현대글로비스·LG화학·KST모빌리티는 전기 택시 배터리 렌털사업을 추진하기 위한 실증 특례 승인을 받았다.

현대글로비스가 보유한 배터리를 전기 택시회사인 KST모빌리티에 렌털해주고, 2~3년 사용뒤 나오는 배터리는 LG화학이 전기차 급속 충전용 ESS로 제작해 재활용하는 구조다.

이런 사업구조는 전기 택시의 짧은 배터리 수명 때문에 가능하다. 전기 택시는 일반 차량보다 주행거리가 길어 2~3년내 배터리 교체가 필수적이다. 이 사업을 통해 택시회사는 전기차 보조금을 받고 배터리 가격을 제외한 값에 택시를 싸게 살 수 있어 초반에 많은 택시를 운용할 수 있게 된다.

산업부 관계자는 "배터리 렌털 업체가 배터리를 수요처에 임대하고, 사용된 배터리를 활용해 전기차 급속 충전용 ESS를 다시 제작하는 등 사용후 배터리를 사용할 수 있는 선순환 체계를 구축하는 것이 목표"라고 설명했다.

[자료=산업부]
[자료=산업부]

현대차는 자체 보유한 사용후 배터리를 활용해 태양광발전설비와 연계한 ESS컨테이너 실증에 나선다.

ESS컨테이너는 태양광 발전으로 생산된 전력을 저장하기 위한 장치다.

굿바이카는 지자체가 보유한 사용후 배터리를 사들여 작은 용량으로 분해해 캠핑용 파워뱅크(휴대용 배터리)로 활용하는 사업을 시범 실시한다.

현재 전국 지자체에는 사용후 배터리 200여개가 보관 중이며, 에너지경제연구원은 2029년까지 8만여개가 배출될 것으로 보고 있다.

성윤모 산업부 장관은 "전기차 사용후 배터리 활용사업은 배터리-자동차-서비스사간 협력을 통해 새로운 사업 모델을 창출한 사례로 연대와 협력의 산업전략 관점에서도 의미가 있다"고 평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