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 서울
    B
    미세먼지
  • 경기
    B
    미세먼지
  • 인천
    B
    미세먼지
  • 광주
    B
    미세먼지
  • 대전
    B
    미세먼지
  • 대구
    B
    미세먼지
  • 울산
    B
    미세먼지
  • 부산
    B
    미세먼지
  • 강원
    B
    미세먼지
  • 충북
    B
    미세먼지
  • 충남
    B
    미세먼지
  • 전북
    B
    미세먼지
  • 전남
    B
    미세먼지
  • 경북
    B
    미세먼지
  • 경남
    B
    미세먼지
  • 제주
    B
    미세먼지
  • 세종
    B
    미세먼지
최종편집 2020-12-05 19:26 (토)
비규제지역에 인근 세종 천도론까지...천안 집값이 심상찮다
비규제지역에 인근 세종 천도론까지...천안 집값이 심상찮다
  • 최석영 기자
  • 승인 2020.10.21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요 지역 집값 1억원 가까이 뛰고 분양권은 2억원 웃돈 붙은 곳도
신규분양 열기 뜨거워...원도심서 분양 '이안 그랑센텀 천안' 주목

【뉴스퀘스트=최석영 기자】 충남 천안 집값이 심상치 않다.

주요지역 매매가격은 넉 달새 1억원 가까이 뛰었고, 분양권은 최대 2억원의 웃돈이 붙는 등 연일 신고가를 새로 쓰고 있다.

6.17부동산 대책에 따른 비규제 풍선효과와 함께 인근 세종시의 천도론 프리미엄이 더해진 것으로 풀이된다.

◇ 천안 푸르지오 레이크사이드 분양권에 2억원 웃돈

21일 국토교통부 실거래가에 따르면 천안 서북구 불당동에 위치한 '천안 불당 지웰 더샵' 전용 84.97㎡은 지난달 8억4900만원(9층)에 거래됐다. 이는 천안시 역대 최고가(전용84㎡기준)다.

6.17대책 발표 전인 지난 6월 8일 거래된 7억8000만원(14층)에 비해 넉 달새 6900만원이나 집값이 뛴 것이다.

동남구 청당동 소재 '행정타운 두산위브 더파크' 전용 84.97㎡도 지난달 4억3500만원(20층)에 거래돼, 지난 6월 5일 거래된 3억3800만원(19층)보다 9700만원이 올랐다.

특히 분양권에는 최고 2억원이나 웃돈이 붙었다.

지난 8월 서북구 성성동에서 분양한 ‘천안 푸르지오 레이크사이드’는 정당계약과 동시에 분양권 전매가 풀리며 지난달 전용 84.98㎡ 분양권이 6억1600만원(9층)에 거래됐다. 이 단지의 전용 84.98㎡ 같은층 분양가는 4억1600만원이다.

◇ 분양시장도 과열...작년보다 청약자 10만5000여명 더 몰려

매매가 상승과 더불어 분양시장도 과열되고 있다.

한국감정원 청약홈에 따르면 올해 천안시의 1순위 평균 경쟁률은 49.52대 1로, 5개 단지 2148가구 모집(일반공급)에 무려 10만6375명이나 몰렸다.

지난해 경쟁률(0.54대 1)에 비해 90배 이상 상승했고, 1순위 청약자도 작년(1351명)보다 10만5024명이 더 몰린 셈이다.

미분양도 빠르게 소진 중이다.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지난 8월 기준 천안시의 미분양 가구수는 226가구다. 지난 2017년 12월 4541가구 비하면 4315가구가 감소하며 미분양이 대부분 소진됐다.

한국창업부동산정보원 권강수 이사는 "미분양 무덤이라 불리던 천안이 6.17대책을 피하면서 이젠 매매 및 분양시장이 과열양상을 보이고 있다"며 "상대적으로 신규 아파트 공급이 적은 지역인만큼 매매가 상승은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어 "실수요자라면 옥석가리기가 필요하다"고 조언했다.

대우산업개발이 천안의 원도심 봉명동에서 분양하는 '이안 그랑센텀천안' 조감도. [사진=대우산업개발 제공]
대우산업개발이 천안의 원도심 봉명동에서 분양하는 '이안 그랑센텀천안' 조감도. [사진=대우산업개발 제공]

◇ 연말까지 2000여가구 공급...원도심 봉명동서 4년만에 신규 분양

천안에서는 연말까지 3개 단지 2004가구가 공급될 예정이다.

대우산업개발은 10월 천안 부창구역 주택재개발 정비사업인 '이안 그랑센텀 천안'을 분양한다. 지하 3층, 지상 최고 25층, 9개 동, 전용면적 39~126㎡, 총 816가구 규모다.

이 가운데 59㎡~84㎡ 타입 633가구가 일반 분양될 예정이다.

단지 도보거리에 순천향대학교 천안병원이 위치해 있고, 이마트, CGV, 로데오 의류타운, 동남구청 등을 인근에서 이용할 수 있다. 지하철1호선 봉명역이 가까운 초역세권 단지로 수도권 이동 및 서울접근성이 우수하다. 단지 옆 봉명초교를 비롯해 명문학교인 천안고, 천안서여자중, 계광중, 봉서중 등이 도보거리에 있다.

대우산업개발 관계자는 "천안의 중심 생활권에 위치한 새아파트로 노후주택이 많은 봉명동에서 4년만에 공급돼 지역 주민들의 관심이 높다"며 "비규제지역으로 분양즉시 전매가 가능할 뿐만 아니라 최근 분양한 사업장보다 분양가도 상대적으로 저렴해 관심이 뜨겁다"고 말했다.

대림산업은 오는 12월 천안 동남구 삼룡동 218-5번지 일대에서 '천안 삼룡 e편한세상'을 분양한다. 총 758가구 규모로 조성되며, 천안삼거리공원이 가깝다

반도건설은 천안 서북구 두정동 393-21번지 일원에서 '천안두정 반도유보라'를 연내 분양한다는 계획이다. 전용면적 74㎡, 총 430가구 규모이며, 지하철1호선 두정역이 가깝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