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 서울
    B
    미세먼지
  • 경기
    B
    미세먼지
  • 인천
    B
    미세먼지
  • 광주
    B
    미세먼지
  • 대전
    B
    미세먼지
  • 대구
    B
    미세먼지
  • 울산
    B
    미세먼지
  • 부산
    B
    미세먼지
  • 강원
    B
    미세먼지
  • 충북
    B
    미세먼지
  • 충남
    B
    미세먼지
  • 전북
    B
    미세먼지
  • 전남
    B
    미세먼지
  • 경북
    B
    미세먼지
  • 경남
    B
    미세먼지
  • 제주
    B
    미세먼지
  • 세종
    B
    미세먼지
최종편집 2021-01-22 11:34 (금)
부산시, 전국 지자체 첫 거리두기 3단계 "수능일까지 72시간"
부산시, 전국 지자체 첫 거리두기 3단계 "수능일까지 72시간"
  • 김동호 기자
  • 승인 2020.11.30 1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월 1일 0시부터 적용
[사진=부산시 페이스북]
[사진=부산시 페이스북]

【뉴스퀘스트=김동호 기자】 부산시가 전국 광역지자체 중 처음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거리두기 단계를 3단계로 격상했다.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30일 부산시청에서 열린 브리핑에서 "코로나19에 대한 지자체의 공식 대응 방침은 2단계이지만, 부산의 경우 추가 조치를 통해 3단계 수준으로 대폭 강화해 대응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 조치는 내일(1일) 0시부터 내달 3일 자정까지 적용된다.

이는 부산지역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한데 따른 것으로 이날 0시 현재 이 지역 신규 확진자는 52명이 발생했다.

특히 부산시는 내달 3일 치러지는 대학수학능력시험일까지 방역에 총력을 기한다는 방침이다.

이와 관련 변 대행은 "감염 우려 시설에 대한 학생 출입 제한과 점검 인력 대폭 확대 등을 통해 12월 3일 수능 시험날까지 72시간동안 바이러스를 봉쇄한다는 각오로 행정력을 총동원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 72시간을 어떻게 버텨내는가에 따라 우리 아이들의 미래, 부산의 미래가 달라질 수 있다"며 연말 모임과 가족·친지 모임 중단, 불필요한 외출 자제, 마스크 착용과 손씻기 등 생활방역 수칙 철저 준수 등을 당부했다.

한편, 거리두기 최고단계인 3단계는 전국적 대유행 상황을 상정한 것으로, 전국적으로 급격하게 환자가 증가하고, 의료체계가 환자를 원활하게 치료하지 못하고 붕괴할 위험에 직면한 상황이다.

이에 따라 3단계 조치가 내려지면 사실상 일반 사회생활은 올스톱 상태가 된다.

전국의 주 평균 국내 발생 일일 확진자가 800명~1000명 이상이거나, 전국 2.5단계 상황에서 일일 확진자가 두 배로 증가하는 ‘더블링 현상’ 등 급격한 환자 증가 추이가 발생할 경우 전국 3단계 격상을 검토한다.

이 단계에서 모든 국민은 원칙적으로 집에만 머무르며 다른 사람과 접촉을 최소화할 것을 권고한다.

3단계에서는 우선 전국적으로 10인 이상의 모임·행사를 금지하고, 고위험 사업장을 제외한 기관·기업에서는 필수 인력 외에는 재택근무 등을 하도록 해야 한다.

또한 음식점·상점·의료기관 등 필수시설 이외의 모든 다중이용시설은 운영을 중단한다.

모든 국공립 시설의 운영이 중단되고, 어린이집을 포함한 사회복지시설은 휴관·휴원이 권고된다. 다만 긴급돌봄 등의 필수 서비스는 유지한다.

아울러 3단계에서는 각급학교의 수업은 모두 원격 수업으로 전환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