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 서울
    B
    미세먼지
  • 경기
    B
    미세먼지
  • 인천
    B
    미세먼지
  • 광주
    B
    미세먼지
  • 대전
    B
    미세먼지
  • 대구
    B
    미세먼지
  • 울산
    B
    미세먼지
  • 부산
    B
    미세먼지
  • 강원
    B
    미세먼지
  • 충북
    B
    미세먼지
  • 충남
    B
    미세먼지
  • 전북
    B
    미세먼지
  • 전남
    B
    미세먼지
  • 경북
    B
    미세먼지
  • 경남
    B
    미세먼지
  • 제주
    B
    미세먼지
  • 세종
    B
    미세먼지
최종편집 2021-01-22 17:42 (금)
[뉴스퀘스트의 '꼭알' 뉴스/정치·사회] 백신, 전국민 무료접종...50~64세도 '우선' 대상
[뉴스퀘스트의 '꼭알' 뉴스/정치·사회] 백신, 전국민 무료접종...50~64세도 '우선' 대상
  • 이태웅 기자
  • 승인 2021.01.12 0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년 1월 12일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정치]

◇ 백신, 전국민 무료접종...50~64세도 '우선' 대상 포함 

문재인 대통령이 11일 신년사를 통해 전국민에 무료로, 다음달부터 코로나19 예방 접종을 시작하겠다고 밝혀. 

정부는 3600만명을 우선접종 대상자로 선정할 계획으로, 50∼64세 성인과 교정시설 수감자도 포함시켜.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 본부장은 "우선접종 권장 대상과 관련해 세부적인 대상자 파악과 의견 수렴을 거쳐 명단을 확정하고, 이어 백신 도입 상황에 따라 순차적으로 전 국민을 대상으로 무료접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혀.

◇ 민주당 "아동학대 예산확대 추진, 피해아동 쉄터 130곳으로 확충"

더불어민주당이 아동학대와 관련 피해 아동 보호를 강화하기 위해 전담 공무원과 아동보호전문요원 등 인력을 양성하고 관련 기관을 확충하겠다고 밝혀.

최인호 수석대변인은 최고위원회 브리핑을 통해 "2020년 기준 피해아동쉼터 75개소, 아동보호전문기관이 69개소에 불과하다"며 "접근성 등을 고려해 각각 전국적으로 130개 정도로 확대해야 한다는데 공감대를 이뤘다"고 언급.

최 수석대변인은 아동학대 관련 예산 조달 방안에 대해 "의지가 있으면 재원은 충분히 마련할 수 있다"며 "정부가 의지를 갖고 당이 뒷받침하면 예비비 등이 있을 수 있다"고.

◇ 안철수·홍준표 대구 동화사서 만났다 "신년 인사차"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에 나선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11일 대구 팔공산 동화사에서 홍준표 무소속 의원과 만나.

양측은 동화사 방문에 대해 "조계종 종정 진제 스님에게 신년 인사차 방문했다가 방문 시간이 겹쳐 만남을 가졌다"며 "사전 조율 없는 우연한 만남"이라고 강조.

홍 의원은 이날 신년인사가 끝난 뒤 안 대표에게 별도로 조용한 곳에서 만나 대화하자는 의사를 전한 것이 알려지면서 정치권에서는 양측이 협력관계를 형성할 것으로 분석.

인공지능 챗봇 '이루다' [이루다 페이스북 캡처
AI 챗봇 '이루다' [사진=이루다 페이스북 캡처]

[사회]

◇ 'AI 이루다' 서비스 잠정 중단…"차별·혐오 개선하겠다"

혐오 발언 및 개인정보 유출 등의 논란에 휩싸인 AI 챗봇 '이루다'가 서비스를 잠정 중단하기로 결정.

이루다 개발사인 스타트업 스캐터랩은 11일 보도자료를 통해 "부족한 점을 집중적으로 보완할 수 있도록 서비스 개선 기간을 거쳐 다시 찾아뵙겠다"고.

스캐터랩 측은 입장문에서 "특정 소수집단에 대해 차별적 발언을 한 사례가 생긴 것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며 "그런 발언은 회사의 생각을 반영하지 않고 있으며, 차별·혐오 발언이 발견되지 않도록 지속해서 개선 중"이라고 설명.

◇ 두번째 위안부 손해배상 소송 선고, 이틀 앞두고 연기

지난 8일 일본 정부를 상대로 한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들의 첫 손해배상 승소 판결에 이어 오는 13일 나올 예정이었던 두 번째 손해배상 소송 선고가 연기.

서울중앙지법 민사합의15부는 "사건 판단을 위해 추가 심리가 필요하고 판단했다"며 13일 예정한 선고 공판을 미루고 오는 3월 24일 다시 변론기일을 열겠다고 밝혀.

재판부의 선고 연기에 소송 대리인단은 "선고 이틀 전 일방적으로 변론 재개를 통보한 것은 도저히 납득하기 어렵다"며 "판결을 기다리는 분들이 세상을 떠나는 현실에서 헌법과 국제인권에 기반한 판결이 신속히 나와야 한다"고 촉구.

◇ 아동보호기간, '한파 속 내복' 여아 가정 모니터링 

지난 8일 한파 속 내복 차림으로 발견된 만4세 여아 사건에 관해, 성북 아동보호전문기관은 친모 A(26)씨가 딸 B양을 적절히 양육할 수 있는 상황인지를 장기간에 걸쳐 모니터링할 예정.

경찰에 따르면 당시 B양은 당시 A씨가 출근한 뒤 9시간가량 아무것도 먹지 못하고 혼자 있었고, 잠시 바깥에 나왔다가 문이 잠겨 들어가지 못해.

아동보호전문기관은 경찰 수사가 진행되는 대로 B양을 가정으로 복귀시킬지, 아동보호시설로 옮길지를 결정할 예정.

◇ 경찰, 길고양이 학대 오픈채팅방 강제수사 착수

경찰이 야생동물을 학대하는 사진과 영상 등이 공유된 카카오톡 오픈채팅방 참여자들에 대해 강제수사에 착수.

서울 성동경찰서는 동물보호법 위반 등 혐의를 받는 '고어전문방' 참여자들의 신원을 특정하기 위해 11일 카카오톡 압수수색 영장을 신청.

경찰은 영장이 발부되는 대로 자료를 확보해 참가자들의 신원을 특정하고, 동물 학대 행위를 한 사람을 선별해 조사 예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