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 서울
    B
    미세먼지
  • 경기
    B
    미세먼지
  • 인천
    B
    미세먼지
  • 광주
    B
    미세먼지
  • 대전
    B
    미세먼지
  • 대구
    B
    미세먼지
  • 울산
    B
    미세먼지
  • 부산
    B
    미세먼지
  • 강원
    B
    미세먼지
  • 충북
    B
    미세먼지
  • 충남
    B
    미세먼지
  • 전북
    B
    미세먼지
  • 전남
    B
    미세먼지
  • 경북
    B
    미세먼지
  • 경남
    B
    미세먼지
  • 제주
    B
    미세먼지
  • 세종
    B
    미세먼지
최종편집 2021-03-09 16:54 (화)
현대 수소차 '넥쏘'의 심장이 '발전소'로...2200세대 전기공급
현대 수소차 '넥쏘'의 심장이 '발전소'로...2200세대 전기공급
  • 이태웅 기자
  • 승인 2021.01.20 1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MW급 수소연료전지 발전 시스템 울산 화력발전소내에 설치
울산 화력발전소 내 위치한 현대자동차의 수소연료전지 발전 시스템 [사진=현대자동차 제공]

【뉴스퀘스트=이태웅 기자】 현대자동차 넥쏘 수소차의 수소연료전지 발전 시스템을 응용한 수소발전소가 첫 선을 보였다. 

현대자동차는 20일 울산시 본관 상황실에서 '고분자전해질막(PEMFC) 수소연료전지 실증 설비 준공식'을 열고 한국동서발전, 덕양과 함께 독자기술로 개발한 '수소연료전지 발전 시스템'의 시범 운영에 들어갔다.

앞서 3사는 2019년 4월 '수소연료전지 발전 시범사업 MOU'를 체결하고 울산 화력발전소 내 1MW급 수소연료전지 발전 시스템 구축 및 시범사업 추진에 협의했다. 

현대자동차가 개발한 1MW급 수소연료전지 발전 시스템은 500kW의 전력 생산이 가능한 컨테이너 모듈 2대로 구성된다.

가장 큰 특징은 넥쏘의 수소연료전지 시스템을 여러 개 모아 발전용으로 활용했다는 점이다.

수소연료전지 시스템은 수소와 산소가 반응해 전기와 물을 만들어 내는 연료전지 스택을 비롯해 수소·산소공급장치, 배터리, 물 배출관, 열관리 장치 등으로 구성된다.  

해당 설비는 울산 지역의 석유화학 단지에서 생산된 부생수소를 수소 배관망을 통해 공급받아 연간 약 8000㎿h 전력을 생산할 수 있다. 

이는 월 사용량 300㎾h 기준 약 2200세대에 전력을 공급할 수 있는 양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여러 대의 넥쏘 수소전기차 파워 모듈이 컨테이너에 탑재되는 방식이어서 향후 컨테이너 대수에 따라 수십 내지 수백㎿로 공급량 확장도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현대차에 따르면 이 수소연료전지 발전 시스템은 빠른 출력 조절 측면에서도 기존 연료전지 발전 시스템과 차별화된다. 

해당 설비는 기존 연료전지 발전 시스템과 달리 넥쏘의 차량용 연료전지 기술을 적용해 실시간으로 전기 생산량을 빠르게 조절해 효율적으로 전력 공급을 할 수 있다는 것이 현대차의 설명했다. 

현대차와 한국동서발전, 덕양은 이번 시범사업을 통해 국내 연료전지 발전 시장의 부품 국산화율을 대폭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 국내 순수 독자 기술로 개발한 수소연료전지 시스템 시장이 향후 확대될 경우 발전용 연료전지와 더불어 수소차 가격 하락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지영조 현대차 전략기술본부 사장은 "이번 사업은 발전사와 협력을 통해 필드에서 설비 운영에 대한 경험을 쌓는다는 점에서 매우 깊은 의미가 있다"며 "성공적인 시범사업을 통해 상업화를 이뤄 연료전지를 타 산업에 확대 적용하고 규모의 경제를 통한 수소 산업 확대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차는 최근 발표한 새로운 '2025 전략'에서 수소연료전지 브랜드 'HTWO'의 론칭 계획을 밝혔다. 글로벌 사업을 더욱 확장해 오는 2030년에는 전 세계에 연간 약 70만기의 수소연료전지를 판매한다는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