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 서울
    H
    13℃
    미세먼지 매우나쁨
  • 경기
    H
    12℃
    미세먼지 매우나쁨
  • 인천
    H
    13℃
    미세먼지 매우나쁨
  • 광주
    Y
    15℃
    미세먼지 매우나쁨
  • 대전
    H
    16℃
    미세먼지 매우나쁨
  • 대구
    Y
    20℃
    미세먼지 나쁨
  • 울산
    B
    20℃
    미세먼지 나쁨
  • 부산
    Y
    19℃
    미세먼지 나쁨
  • 강원
    H
    16℃
    미세먼지 매우나쁨
  • 충북
    H
    15℃
    미세먼지 매우나쁨
  • 충남
    H
    15℃
    미세먼지 매우나쁨
  • 전북
    Y
    14℃
    미세먼지 매우나쁨
  • 전남
    Y
    14℃
    미세먼지 나쁨
  • 경북
    Y
    19℃
    미세먼지 나쁨
  • 경남
    B
    19℃
    미세먼지 나쁨
  • 제주
    H
    15℃
    미세먼지 나쁨
  • 세종
    H
    15℃
    미세먼지 매우나쁨
최종편집 2021-05-07 18:12 (금)
눈물 멈춘 손흥민, 시즌 최다 21호 골…두시즌 연속 '10-10클럽’
눈물 멈춘 손흥민, 시즌 최다 21호 골…두시즌 연속 '10-10클럽’
  • 김동호 기자
  • 승인 2021.05.03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민국 남자 축구 국가대표팀의 '캡틴' 손흥민이 2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홋스퍼 대 셰필드 유나이티드의 경기에서 골을 성공시킨 후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손흥민은 이날 골로 리그 16호 골을 기록, 팀의 4-0 승리를 도왔다. 이에 더해 리그컵(카라바오컵)에서 1골,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에서 4골로 올 시즌 21골을 넣은 그는 지난 2016-2017시즌의 개인 한 시즌 공식전 최다 21골 타이기록을 썼다. 그는 또 이날 1도움으로 시즌 도움 개수 10개를 기록, 구단 최초로 2시즌 연속 10골-10도움 클럽에 가입하기도 했다.
대한민국 남자 축구 국가대표팀의 '캡틴' 손흥민이 2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홋스퍼 대 셰필드 유나이티드의 경기에서 골을 성공시킨 후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사진=AFP/연합뉴스]

【뉴스퀘스트=김동호 기자】 프로데뷔 후 첫 우승 기회를 놓치고 눈물을 흘렸던 손흥민(29·토트넘)이 슬픔을 거둬들이고 골 사냥에 성공했다.

손흥민은 3일(이하 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셰필드 유나이티드와의 2020-2021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4라운드 홈 경기에서 선발 출전해 1골 1도움을 기록하며 팀의 4-0 대승을 견인했다.

특히 손흥민은 이날 골로 시즌 통산 21호골을 기록하며 자신의 시즌 최다골 타이기록을 기록했으며, 지난 시즌에 이어 두 번째 '10-10클럽(10골·10도움)’을 달성했다.

손흥민의 2년 연속 10-10클럽은 토트넘 구단 최초 기록이기도 하다.

손흥민은 이날 경기에서 후반 16분 베일에게 연결한 패스가 골로 연결되며 시즌 리그 10번째 도움을 올렸다.

손흥민은 이후 후반 32분 전매특허인 오른발 감아차기 골로 상대 골망을 흔들며 시즌 21호골이자, 리그 16호골을 성공시키며 팀의 4-0 대승을 마무리 지었다.

이날 경기 후 현지매체들은 손흥민에게 해트트릭을 기록한 베일에 이어 최고 평점을 부여했다.

축구 통계 전문 후스코어드닷컴은 베일 9.8점을, 손흥민에게 그다음으로 높은 9.5점을 줬고, 세르주 오리에(8.9점), 알리(7.9점), 케인(7.8점)에게도 높은 평점을 부여했다.

스포츠 전문 방송 스카이스포츠도 손흥민에게 베일(9점)에 이어 가장 높은 평점인 8점을 줬다.

한편, 손흥민에게 베일(10점)에 이어 높은 평점을 매긴 풋볼 런던은 "손흥민이 자신감이 떨어져 보였던 2021년(시즌 후반)의 모습을 벗어던지고 2020년(시즌 초반)의 모습으로 돌아온 것 같았다"고 평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