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 서울
    R
    19℃
    미세먼지 좋음
  • 경기
    B
    21℃
    미세먼지 좋음
  • 인천
    R
    21℃
    미세먼지 좋음
  • 광주
    B
    20℃
    미세먼지 좋음
  • 대전
    B
    21℃
    미세먼지 좋음
  • 대구
    B
    21℃
    미세먼지 좋음
  • 울산
    Y
    21℃
    미세먼지 좋음
  • 부산
    B
    21℃
    미세먼지 좋음
  • 강원
    H
    20℃
    미세먼지 좋음
  • 충북
    B
    20℃
    미세먼지 좋음
  • 충남
    B
    21℃
    미세먼지 좋음
  • 전북
    B
    21℃
    미세먼지 좋음
  • 전남
    B
    21℃
    미세먼지 좋음
  • 경북
    B
    21℃
    미세먼지 좋음
  • 경남
    B
    22℃
    미세먼지 좋음
  • 제주
    B
    19℃
    미세먼지 좋음
  • 세종
    B
    22℃
    미세먼지 좋음
최종편집 2021-09-21 21:47 (화)
비트코인 랠리에 찬물...美 가상자산 세금 인상안에 '출렁'
비트코인 랠리에 찬물...美 가상자산 세금 인상안에 '출렁'
  • 이태웅 기자
  • 승인 2021.08.02 1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프라 투자 자금 중 280억달러 가상자산 관련 세금으로 조달...관련 법안 상원 예비투표 통과
비트코인, 11일째 상승 이후 하락..."해당 법안 가상자산 산업 해칠 수 있다" 지적 이어져
[일러스트=연합뉴스]
[일러스트=연합뉴스]

【뉴스퀘스트=이태웅 기자】 미국 정부가 암호화폐(가상자산) 관련 세금을 인상할 것이라는 소식이 알려지면서 비트코인 가격이 하락세로 전환했다.

1일(현지시각) 미국 경제 전문매체 포브스는 미국 상하 양원이 약 5500억달러(약 634조5157억원)에 이르는 인프라 투자 자금 중 280억달러(약 32조3026억원) 가량을 가상자산 관련 세금을 인상해 조달하려 한다고 보도했다.

포브스에 따르면 비트코인 가격은 전날 4만3000달러(약 4960만원) 가까이 상승하며 5월 중순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

앞서 비트코인은 심리적 저항선으로 작용했던 4만달러(약 4614만원)을 돌파한 이후 연일 상승세를 기록했다.

기간으로 살펴보면 비트코인은 11일째 상승하며 8년래 최장기 랠리를 이어왔었다.

하지만 대규모 인프라 투자를 추진하고 있는 미국이 가상자산 관련 세금을 인상해 재원을 조달할 것이라는 소식이 가상자산 시장에 찬물을 끼얹은 것.

포브스는 "이번 주 상원 예비투표를 통과한 법안은 미국의 인프라 투자 자금을 마련하기 위해 비트코인과 가상자산 수익에 세금을 부과하는 것을 제안하고 있다"며 "가상자산거래소와 지갑 제공업체가 현재보다 훨씬 더 많은 정보를 수집해야 할 정도로 중개인(브로커)의 정의가 확대된다"고 지적했다.

해당 법안이 가상자산 채굴업체를 비롯해 일반 투자자와 관련 기술 개발자 등 모든 산업 종사자에게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지적이다.

이에 따라 일각에서는 관련 법안이 가상자산 산업을 해칠 수 있다는 경고도 나오고 있다.

가상자산 전문 변호사인 제이크 체르빈스키는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해당 법안이 급성장하는 가상자산 산업과 시장에 미칠 영향에 대해 설명하면서 "이는 미국의 이익보다 더 큰 해를 끼칠 수 있는 잘못된 조항"이라고 지적했다.

미국 디지털상공회의소의 페리안 보링 회장도 뉴욕타임즈(NYT)와의 인터뷰에서 "이 법안은 (가상자산) 산업 발전에 상당한 영향을 미칠 수 있다"며 "산업 일부를 죽이거나 해외로 몰아낼 수 있다"고 경고했다.

반면 법안 초안 작성을 도왔던 오하이오주 공화당 상원의원 롭 포트먼 측은 "고객을 위한 거래를 촉진하고 현금을 수취함으로써 중개인 역할을 하는 개인 또는 기업에게 표준 정보 보고 의무를 준수하도록 하는 것뿐"이라며 업계 타격을 주지 않는다고 반박했다.

한편, 글로벌 가상자산 시황 중계 사이트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한국시각으로 오전 11시 50분 기준 비트코인 가격은 24시간 전보다 4.82% 내린 3만9754달러(약 4586만원)을 기록했다.

같은 시각 국내 가상자산 거래소인 빗썸에서 비트코인은 전날보다 3.42% 내린 4618만8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다른 거래소인 업비트에서도 비트코인은 4600만원선에서 거래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