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 서울
    H
    21℃
    미세먼지 좋음
  • 경기
    H
    23℃
    미세먼지 좋음
  • 인천
    Y
    22℃
    미세먼지 좋음
  • 광주
    Y
    23℃
    미세먼지 좋음
  • 대전
    H
    20℃
    미세먼지 좋음
  • 대구
    R
    19℃
    미세먼지 좋음
  • 울산
    R
    20℃
    미세먼지 좋음
  • 부산
    R
    21℃
    미세먼지 좋음
  • 강원
    H
    21℃
    미세먼지 좋음
  • 충북
    R
    18℃
    미세먼지 좋음
  • 충남
    H
    20℃
    미세먼지 좋음
  • 전북
    R
    20℃
    미세먼지 좋음
  • 전남
    Y
    23℃
    미세먼지 좋음
  • 경북
    R
    19℃
    미세먼지 좋음
  • 경남
    R
    21℃
    미세먼지 좋음
  • 제주
    R
    22℃
    미세먼지 좋음
  • 세종
    H
    19℃
    미세먼지 좋음
최종편집 2021-09-17 08:51 (금)
한국수자원공사, 물 전문 자료 디지털화…데이터 개방 확대 추진
한국수자원공사, 물 전문 자료 디지털화…데이터 개방 확대 추진
  • 김동호 기자
  • 승인 2021.08.04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한국수자원공사]
대전 대덕구 한국수자원공사 본사 전경. [사진=한국수자원공사]

【뉴스퀘스트=김동호 기자】 한국수자원공사(사장 박재현)는 4일 "물 관련 전문 자료와 중요 기록물을 디지털로 전환하고 있다"고 밝혔다.

수자원공사에서 관리 중인 7300여건의 비전자 형태 자료가 전환 대상이다.

공사는 우선 청년 일자리 창출과 연계해 약 70만쪽의 자체 보고서 2800여건을 디지털 형태로 바꿨다.

연말까지는 170만여쪽에 달하는 자료 4500여건도 디지털로 전환할 예정이다.

또한 수자원공사는 심의 등을 거쳐 11월 선보일 예정인' 워터 북 플랫폼'을 통해 관련 자료를 일반에 공개할 방침이다.

김갑식 수자원공사 경영부문 이사는 "디지털 전환 흐름에 맞춰 중요 기록물을 지속해서 디지털화할 계획"이라며 "물 관련 기록유산을 보존하고 발굴해 대국민 지식공유 생태계 조성에 이바지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