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 서울
    B
    미세먼지
  • 경기
    B
    미세먼지
  • 인천
    B
    미세먼지
  • 광주
    B
    미세먼지
  • 대전
    B
    미세먼지
  • 대구
    B
    미세먼지
  • 울산
    B
    미세먼지
  • 부산
    B
    미세먼지
  • 강원
    B
    미세먼지
  • 충북
    B
    미세먼지
  • 충남
    B
    미세먼지
  • 전북
    B
    미세먼지
  • 전남
    B
    미세먼지
  • 경북
    B
    미세먼지
  • 경남
    B
    미세먼지
  • 제주
    B
    미세먼지
  • 세종
    B
    미세먼지
최종편집 2021-12-01 17:38 (수)
'아이오닉 5' 운전자 개입 없이 달린다...내년 상반기 시범 서비스
'아이오닉 5' 운전자 개입 없이 달린다...내년 상반기 시범 서비스
  • 김보민 기자
  • 승인 2021.11.25 1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 서울모빌리티쇼'서 발표...시범서비스 투입할 자율주행차 이미지 공개
서울 도심 자율주행 시범 서비스에 투입될 '아이오닉 5' 자율주행차 이미지 [사진=현대차]

【뉴스퀘스트=김보민 기자】 현대자동차가 첫 전용 전기차 아이오닉 5를 가지고 내년 상반기 서울 도심에서 '레벨 4' 수준의 자율주행 시범 서비스를 운영한다.

25일 현대차는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에서 열린 '2021 서울모빌리티쇼' 보도 발표회에서 자율주행 기술 개발 현황과 국내 운영 계획을 공개했다.

장웅준 현대차 자율주행사업부장(상무)은 이 자리에서 "현대차는 '보편적 안전'과 '선택적 편의'라는 개발 철학을 바탕으로 모두가 안전하고 편안하게 이동할 수 있는 자율주행 기술을 개발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고객의 새로운 이동 경험을 확장하기 위해 내년 상반기 서울 도심에서 레벨 4 완전 자율주행 기술을 기반으로 한 모빌리티 시범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자율주행 레벨 4 기술은 자동화 시스템이 교통 상황을 인지 및 판단해 스스로 차량을 제어, 비상시에 운전자가 개입하지 않는다는 게 특징이다.

현대차는 완전 자율주행 기술을 고도화하기 위해 레벨 4 기술을 도심에서 직접 검증할 예정이다.

이날 현대차는 내년 시범 서비스에 투입될 아이오닉 5 자율주행차의 이미지를 공개했다.

사이먼 로스비 현대스타일링담당(상무)은 "아이오닉 5는 퍼스널 모빌리티를 자율주행의 영역으로 확장시킬 동반자"라며 "전동화에 이어 자율주행 기술을 통해 새로운 디자인 경험과 가치를 반영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2021 서울모빌리티쇼 현대차관 전경 [사진=현대차]

한편 현대차는 자율주행 레벨 4 기술을 적용한 넥쏘 차량이 도심 일대에서 주행하는 영상도 공개했다.

영상에는 차량이 교통 신호와 연동해 주행하는 모습, 3차로에서 1차로까지 연속으로 차로를 변경하는 모습, 주변 차량의 위치를 파악해 유턴 및 좌·우회전을 하는 모습, 오토바이 등 끼어들기 차량이나 도로 위 보행자를 인식해 감속 및 정차를 하는 모습 등이 담겼다.

장웅준 상무는 "점점 더 복잡해지는 도로 주행 환경 속에서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는 자율주행 기술을 지속 개발할 예정"이라며 "고객이 일상에서 자율주행 기술을 통한 이동의 편의를 경험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