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 서울
    B
    미세먼지
  • 경기
    B
    미세먼지
  • 인천
    B
    미세먼지
  • 광주
    B
    미세먼지
  • 대전
    B
    미세먼지
  • 대구
    B
    미세먼지
  • 울산
    B
    미세먼지
  • 부산
    B
    미세먼지
  • 강원
    B
    미세먼지
  • 충북
    B
    미세먼지
  • 충남
    B
    미세먼지
  • 전북
    B
    미세먼지
  • 전남
    B
    미세먼지
  • 경북
    B
    미세먼지
  • 경남
    B
    미세먼지
  • 제주
    B
    미세먼지
  • 세종
    B
    미세먼지
최종편집 2021-12-01 17:38 (수)
경희학원, 오는 26일 "기후변화시대, 우리의 생존은 어떻게 가능할까" 대담 온라인 개최
경희학원, 오는 26일 "기후변화시대, 우리의 생존은 어떻게 가능할까" 대담 온라인 개최
  • 최유나 기자
  • 승인 2021.11.25 1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이번 대담에 참여하는 한스 요아힘 쉘른후버(Hans Joachim schellnhuber) 포츠담대학교 석좌교수과 조천호 경희사이버대학교 미래인간과학스쿨 특임교수. [사진=경희대학교]
왼쪽부터 이번 대담에 참여하는 한스 요아힘 쉘른후버(Hans Joachim schellnhuber) 포츠담대학교 석좌교수과 조천호 경희사이버대학교 미래인간과학스쿨 특임교수. [사진=경희대학교]

【뉴스퀘스트=최유나 기자】 경희학원은 ”오는 11월 26일(금) 16시부터 17시 20분까지 '제40회 세계평화의 날 기념 Peace BAR Festival 2021(이하 PBF 2021)'의 목적으로 '세계평화의 날 기념 시리즈 대담'의 네 번째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대담의 주제는 '기후변화시대, 우리의 생존은 어떻게 가능할까?(The Age of Climate Change: How can we survive the crisis?)'로 한스 요아힘 쉘른후버(Hans Joachim Schellnhuber) 포츠담대학교 석좌교수(포츠담 기후영향연구소 설립자 겸 초대 소장)와 조천호 경희사이버대학교 미래인간과학스쿨 특임교수가 참여한다. 행사는 비대면 실시간으로 진행하고, PBF 2021 홈페이지에서 생중계한다.

△ 지구온난화로 인한 기후시스템 대재앙 극복, 미래 지구를 위해 할 일 논해

이번 대담에 참여하는 쉘른후버 석좌교수는 2000년대 초반부터 지구온난화의 위험성을 알려온 학자이다. 그는 1992년 포츠담 기후영향연구소를 설립하고 초대 소장으로 재직한 바 있다. 기후변화와 티핑 포인트 이론을 연구했고, 독일인 최초로 환경 분야 최고 권위의 상인 ‘볼보환경상’을 수상했다. 조천호 특임교수 또한 초대 대한민국 국립기상과학원장으로 알려진 저명한 기후학자이다.

현재 기후 위기는 복합적이다. 지구 기온이 상승하면서 빙하가 융해되고 그로 인한 해수면의 상승, 기후시스템의 붕괴 등 최근 코로나19도 기온 상승으로 인해 인류와 야생 동물의 생태계가 접합되며 전파됐다는 연구 결과도 있다.

이렇듯 기후변화는 우리 일상에 폭넓은 문제를 야기하고 있다. 그 때문에 이 문제해결을 위해 인류 스스로 삶의 양식을 바꾸고 문명을 전환해야 한다는 의식이 확대되고 있다.

경희학원은 '전환 문명의 전위, 어디를 향하고 있는가?'라는 주제로 'PBF 2021'을 개최해, 현재의 문제를 전환을 향한 새로운 방향으로 모색할 예정이다. 대담은 총 네 차례로 이뤄지며, 두 학자는 기후변화시대와 지구 시스템의 임계점을 고찰하며 기후변화를 다뤄 기후시스템 대재앙을 어떻게 극복할지 묻고 그 해법을 탐색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