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 서울
    B
    5.5℃
    미세먼지 보통
  • 경기
    B
    6.7℃
    미세먼지 보통
  • 인천
    B
    6.1℃
    미세먼지 보통
  • 광주
    B
    8.8℃
    미세먼지 보통
  • 대전
    B
    4.7℃
    미세먼지 보통
  • 대구
    B
    4.9℃
    미세먼지 보통
  • 울산
    B
    7.9℃
    미세먼지 보통
  • 부산
    B
    9.5℃
    미세먼지 보통
  • 강원
    B
    0.1℃
    미세먼지 보통
  • 충북
    B
    6℃
    미세먼지 보통
  • 충남
    B
    4.7℃
    미세먼지 보통
  • 전북
    B
    8℃
    미세먼지 보통
  • 전남
    B
    6.3℃
    미세먼지 보통
  • 경북
    B
    4.9℃
    미세먼지 보통
  • 경남
    B
    7.3℃
    미세먼지 보통
  • 제주
    B
    13.2℃
    미세먼지 보통
  • 세종
    B
    3.5℃
    미세먼지 보통
20대 여성 6개월 감금·성매매강요 20대 포주 구속
20대 여성 6개월 감금·성매매강요 20대 포주 구속
  • 김태경 기자
  • 승인 2015.05.08 14: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마트폰 채팅으로 만난 여성로 이 같은 범행 저질러

사진은 기사내용과 관계없음. 영화의 한 장면
[시흥 = 트루스토리] 김태경 기자 = 스마트폰 채팅으로 알게 된 여성을 반년 가까이 가둬둔 채 성매매를 강요한 20대 포주 남성과 이를 도운 10대 여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경기 시흥경찰서는 성매매알선 등 행위의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 등 혐의로 김모(23)씨를 구속하고 애인 문모(19·여)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8일 밝혔다. 문씨의 경우 죄질은 무겁지만 현재 임신상태임을 고려해 불구속했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지난해 8월부터 시흥시 소재 자신의 빌라에서 A(20·여)씨를 감금한 채 올 3월까지 400여 차례에 걸쳐 성매매를 강요하고 성매수 남성으로부터 받은 5000여만원을 가로챈 혐의를 받고 있다.

문씨는 A씨가 도주하지 못하도록 성매매가 이뤄지고 있는 모텔 앞에서 대기했다가 빌라로 데려오는 등 김씨의 범행을 도운 혐의로 입건됐다.

A씨는 지난해 7월 스마트폰 채팅앱으로 김씨를 알게 됐다. 하지만 두 사람의 사이가 가까워지면서 만나게 됐고, 돈을 쉽게 벌 수 있다는 제안에 같은 해 8월 5일부터 성매매를 강요받았다. 하지만 성매매가 힘들어 그만둔다고 했을 때 A씨에게 돌아온 건 폭력이었다.

김씨는 성매매를 통해 첫 달에 수백만 원을 쉽게 벌자 돈을 더 벌기 위해 범행을 계속 한 것으로 경찰 조사 결과 드러났다.

성매매로 결국 임신을 하게 된 A씨는 지난 3월 말, 빌라에서 도망쳐 나와 어머니와 함께 경찰에 피해 사실을 신고하면서 악몽은 종지부를 찍게 됐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