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 서울
    B
    28.9℃
    미세먼지 보통
  • 경기
    B
    28℃
    미세먼지 보통
  • 인천
    B
    26.9℃
    미세먼지 보통
  • 광주
    B
    27℃
    미세먼지 보통
  • 대전
    B
    30.8℃
    미세먼지 좋음
  • 대구
    B
    28.6℃
    미세먼지 보통
  • 울산
    B
    24.6℃
    미세먼지 좋음
  • 부산
    B
    24.1℃
    미세먼지 좋음
  • 강원
    B
    31.6℃
    미세먼지 좋음
  • 충북
    B
    25.8℃
    미세먼지 보통
  • 충남
    B
    30.8℃
    미세먼지 보통
  • 전북
    B
    26.6℃
    미세먼지 보통
  • 전남
    B
    26.2℃
    미세먼지 보통
  • 경북
    B
    28.6℃
    미세먼지 좋음
  • 경남
    B
    25℃
    미세먼지 보통
  • 제주
    B
    25.8℃
    미세먼지 좋음
  • 세종
    B
    29.8℃
    미세먼지 보통
금호아시아나 "아시아나항공 팔겠다"...수정자구안에 담긴 내용은?
금호아시아나 "아시아나항공 팔겠다"...수정자구안에 담긴 내용은?
  • 최인호 기자
  • 승인 2019.04.15 1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삼구 회장 부자, 이동걸 산은회장 만나 수정안 제출...채권단 자금 수혈 검토
[사진=뉴스퀘스트]
[사진=뉴스퀘스트]

[뉴스퀘스트=최인호 기자] 금호아시아나그룹이 핵심 계열사인 아시아나항공 매각을 결정했다.

금호아시아나그룹은 15일 지주사격인 금호산업 이사회 의결을 거쳐 아시아나항공 매각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금호산업은 아시아나항공 지분 33.47%를 보유한 최대대주주다.

이날 이사회 결정에 따라 금호아시아나는 아시아나항공 매각을 위한 매각 주간사 선정,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등 매각 절차를 진행할 예정이다.

앞서 이날 오전 금호아시아나 박삼구 전 회장과 아들 박세창 아시아나IDT 사장은 주채권은행인 산업은행 이동걸 회장을 만나 아시아나항공을 매각하겠다는 수정 자구계획을 제출했다.

이 자리에서 박 전 회장 부자는 아시아나항공 매각 의사를 담은 매각 방안을 담은 수정 자구계획을 냈다.

산은은 금호아시아나 측이 제시한 수정 자구계획 검토를 위해 채권단 회의를 이날 오후 개최할 예정이다.

금호아시아나는 지난 10일 채권단에 박 전 회장의 영구 퇴진, 박 전 회장 일가의 금호고속 지분에 담보 설정, 아시아나항공 자회사 매각 등을 조건으로 자금지원을 요구했지만, 채권단은 이튿날 "시장의 신뢰를 회복하기에는 미흡하다"며 이를 거부했다.

[사진합성=뉴스퀘스트]
[사진합성=뉴스퀘스트]

채권단과 금호아시아나는 아시아나항공의 매각 방안을 조율해 온 만큼 이번 수정 자구계획은 채권단의 승인을 받을 것으로 전망된다.

아시아나항공을 매각하는 조건으로 채권단은 금호아시아나그룹이 요구했던 5000억원 안팎의 자금수혈을 지원할 것으로 보인다.

금호아시아나 관계자는 "아시아나항공 경영정상화를 위해 최선의 방안을 고심해왔다"며 "아시아나항공을 매각하는 것이 그룹과 아시아나항공 모두에게 시장의 신뢰를 확실하게 회복하는 것이라 여겼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국내 주요기업의 지속가능경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