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 서울
    R
    8.3℃
    미세먼지 보통
  • 경기
    R
    8.9℃
    미세먼지 보통
  • 인천
    R
    7℃
    미세먼지 보통
  • 광주
    B
    8.8℃
    미세먼지 좋음
  • 대전
    B
    8.8℃
    미세먼지 좋음
  • 대구
    B
    17.5℃
    미세먼지 좋음
  • 울산
    B
    18.1℃
    미세먼지 좋음
  • 부산
    B
    16.5℃
    미세먼지 좋음
  • 강원
    R
    8.9℃
    미세먼지 좋음
  • 충북
    B
    9.5℃
    미세먼지 보통
  • 충남
    B
    8.8℃
    미세먼지 좋음
  • 전북
    B
    8.7℃
    미세먼지 좋음
  • 전남
    B
    8.6℃
    미세먼지 좋음
  • 경북
    B
    17.5℃
    미세먼지 좋음
  • 경남
    B
    16℃
    미세먼지 좋음
  • 제주
    B
    10.9℃
    미세먼지 좋음
  • 세종
    B
    9℃
    미세먼지 보통
장제원 "'안미현-백혜련 커넥션'" 운운...백혜련 "명예훼손, 확실히 법적대응할 것"
장제원 "'안미현-백혜련 커넥션'" 운운...백혜련 "명예훼손, 확실히 법적대응할 것"
  • 주은희 기자
  • 승인 2018.03.13 13: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트루스토리] 주은희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13일 “자유한국당 장제원 의원이 면책특권을 방패삼아 사개특위 진행을 방해하고, 동료 의원의 명예를 심각하게 훼손했다”라며 “안미현 검사와 더불어민주당 백혜련 의원 사이의 커넥션 운운은 명백한 허위사실”이라고 비판했다.

강훈식 원내대변인은 이날 오후 서면 브리핑에서 “사개특위 위원들이 강원랜드 채용비리 사건 관련 염동열 위원의 사개특위 위원직 사퇴를 한목소리로 촉구하자 ‘아니면 말고’ 식으로 의혹을 제기한 것”이라며 이 같이 밝혔다.

강 원내대변인은 “염동열 위원의 경우 위원회 제척 사유가 충분하며, 이전 국정원 댓글 사건 국정조사와 관련해서도 과거 새누리당의 요청으로 진선미 위원이 위원직을 사퇴한 경우가 있었다”라며 “검찰 수사를 받는 당사자가 사개특위 위원일 경우 검찰에 충분히 외압을 행사할 수 있는 부분인데도, 자유한국당 장제원 의원의 오늘 발언은 물타기 하려는 의도라고 볼 수밖에 없다”라고 비난했다.

그는 이어 “면책특권 뒤에 숨어서 ‘아니면 말고’식 ‘묻지마 폭로’는 사라져야 할 구태와 구악 그 자체이며, 국회의원으로서의 기본적인 자질 부족을 의심할 수밖에 없다”라고 꼬집었다.

특히 “구체적 근거도 없이 정치적 목적을 위해 발언을 한 것이라면, 이미 그 자체로써 의원의 자격이 없는 것”이라며 “장제원 의원은 비겁하게 면책특권 뒤에 숨지 말고 할 말이 있으면 지금이라도 떳떳하게 정론관에서 브리핑하기 바란다. 법적 정치적 책임을 반드시 물을 것”이라고 경고했다.

한편 장제원 의원은 이날 오전 열린 사법개혁특별위원회에서 같은 당 염동열 의원(강원 태백횡성영월평창정선)을 변호하기 위해 휴대전화를 집어던지는 등 강원랜드 채용비리 수사를 맡았던 안미현 검사와 백혜련 더불어민주당 의원(경기 수원을)과의 커넥션 의혹을 제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