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 서울
    B
    17.2℃
    미세먼지 좋음
  • 경기
    B
    18.2℃
    미세먼지 좋음
  • 인천
    B
    18.5℃
    미세먼지 좋음
  • 광주
    B
    19.7℃
    미세먼지 보통
  • 대전
    B
    17.4℃
    미세먼지 좋음
  • 대구
    B
    17.9℃
    미세먼지 좋음
  • 울산
    B
    15.5℃
    미세먼지 좋음
  • 부산
    B
    17.8℃
    미세먼지 좋음
  • 강원
    B
    18.2℃
    미세먼지 좋음
  • 충북
    B
    17.2℃
    미세먼지 좋음
  • 충남
    B
    19.1℃
    미세먼지 보통
  • 전북
    B
    20℃
    미세먼지 보통
  • 전남
    B
    18.2℃
    미세먼지 좋음
  • 경북
    B
    17.9℃
    미세먼지 좋음
  • 경남
    B
    18.2℃
    미세먼지 좋음
  • 제주
    R
    16.4℃
    미세먼지 좋음
  • 세종
    B
    18.8℃
    미세먼지 좋음
SK실트론의 미래가 더 기대되는 이유...차별화된 사회적 가치 '올인'
SK실트론의 미래가 더 기대되는 이유...차별화된 사회적 가치 '올인'
  • 최인호 기자
  • 승인 2019.05.22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사회적 가치 3142억원 창출..."친환경·혁신 비즈모델로 분발하겠다"
[사진=SK실트론 홈페이지 캡처]
[사진=SK실트론 홈페이지 캡처]

[뉴스퀘스트=최인호 기자] SK그룹 계열의 반도체 웨이퍼 제조업체인 SK실트론은 2018년 한 해 동안 창출한 사회적 가치가 총 3142억원으로 측정됐다고 22일 밝혔다.

이는 전날(21일) SK그룹이 SK이노베이션과 SK텔레콤, SK하이닉스 등 3개 계열사별의 지난해 사회적 가치 창출 결과를 공개하고, 향후 17개 계열사 모두의 사회적 가치 창출 결과를 발표하기로 한데 따른 것이다.

SK실트론은 지난해 사회적 가치 주요 지표 중에서 경제간접기여성과로 3543억원을 창출했다고 소개했다. 이는 고용, 배당, 납세 등 기업 활동을 통해 매출 외에 경제에 간접적으로 기여하는 가치다.

또 CSR(기업의 사회적 책임) 프로그램과 기부, 구성원 봉사활동 등의 사회공헌 활동으로 창출하는 사회공헌사회성과로는 1억원이 집계됐다고 했다.

그러나 생산공정과 노동환경 개선, 지배구조 개선 등을 평가하는 비즈니스사회성과 부문에선 마이너스(-) 402억원을 기록했다.

이는 제품 생산 공정에서 불가피하게 발생하는 온실가스나 폐기물 등 오염물질의 배출량이 환경 항목의 측정값으로 환산된 것이다.

SK실트론은 이번에 측정된 사회적 가치 결과를 토대로 차별화된 가치 창출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SK실트론 관계자는 "친환경 경영활동을 통해 마이너스 요소는 적극 줄이고 혁신적 비즈니스 모델 발굴, 반도체 소재산업 생태계 확장, 지역사회 활성화 지원 등 플러스 항목을 늘리기 위한 노력을 병행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SK실트론은 반도체 완성품 제조사에 핵심 원재료인 웨이퍼를 공급하는 업체다. 원래 LG그룹 소속이었으나 2017년 1월에 SK가 지분 51%를 6200억원에 인수했다.

지난해 연매출은 1조3461억원, 영업이익은 3803억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국내 주요기업의 지속가능경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