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 서울
    R
    16℃
    미세먼지
  • 경기
    R
    19℃
    미세먼지
  • 인천
    R
    18℃
    미세먼지
  • 광주
    Y
    21℃
    미세먼지
  • 대전
    Y
    21℃
    미세먼지
  • 대구
    B
    20℃
    미세먼지
  • 울산
    B
    22℃
    미세먼지
  • 부산
    B
    22℃
    미세먼지
  • 강원
    R
    18℃
    미세먼지
  • 충북
    Y
    20℃
    미세먼지
  • 충남
    Y
    20℃
    미세먼지
  • 전북
    B
    21℃
    미세먼지
  • 전남
    B
    21℃
    미세먼지
  • 경북
    B
    20℃
    미세먼지
  • 경남
    B
    21℃
    미세먼지
  • 제주
    B
    20℃
    미세먼지
  • 세종
    B
    22℃
    미세먼지
최종편집 2021-09-21 21:47 (화)
인스타그램, 10대 신규 가입자 기본 설정 ‘비공개’ 전환
인스타그램, 10대 신규 가입자 기본 설정 ‘비공개’ 전환
  • 김보민 기자
  • 승인 2021.07.28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번 주부터 16∼18세 미만 청소년 신규 가입자 계정 비공개로 설정
유해콘텐츠 올려 반복적으로 경고 받은 성인 미성년자 계정 접근 제한
인스타그램. [AFP=연합뉴스}
인스타그램. [AFP=연합뉴스}

【뉴스퀘스트=김보민 기자】 페이스북 자회사 인스타그램이 10대 신규 가입자 계정의 기본 설정을 비공개로 전환하기로 했다.

27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WSJ) 보도에 따르면 인스타그램은 이러한 내용의 청소년 보호 강화 대책을 발표했다.

인스타그램은 이번 주부터 서비스 국가에 따라 16∼18세 미만 청소년 신규 가입자의 계정을 비공개로 설정하기로 했다. 이렇게 되면 10대 가입자로부터 접근을 허락받은 사용자만 해당 계정의 게시물을 볼 수 있게 된다.

인스타그램은 이미 공개된 계정을 운영하는 기존 10대 가입자의 경우 비공개 계정 전환 방법과 장점을 안내하기로 했다.

유해 콘텐츠 등을 올려 반복적으로 경고를 받은 성인은 미성년자 계정에 접근하는 것이 제한된다.

이와 함께 인스타그램은 페이스북과 함께 10대를 위주로 하는 타깃 광고에도 제한을 두기로 했다.

인스타그램이 13세 미만 사용자를 위한 서비스를 출시하기로 한 뒤 정치권을 중심으로 미성년자 보호 방안에 대한 우려가 커지자 이번 대책을 내놓았다고 NBC 방송은 보도했다.

페이스북도 이날 청소년 보호 강화 대책을 발표하고 18세 이하 청소년을 대상으로 한 타깃 광고를 제한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광고주들은 18세 이하 청소년의 경우 나이와 성별, 위치에 기반한 광고만 할 수 있다.

페이스북 대변인은 "회사가 수집하는 사용자 데이터상에 변화는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