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 서울
    B
    미세먼지
  • 경기
    B
    미세먼지
  • 인천
    B
    미세먼지
  • 광주
    B
    미세먼지
  • 대전
    B
    미세먼지
  • 대구
    B
    미세먼지
  • 울산
    B
    미세먼지
  • 부산
    B
    미세먼지
  • 강원
    B
    미세먼지
  • 충북
    B
    미세먼지
  • 충남
    B
    미세먼지
  • 전북
    B
    미세먼지
  • 전남
    B
    미세먼지
  • 경북
    B
    미세먼지
  • 경남
    B
    미세먼지
  • 제주
    B
    미세먼지
  • 세종
    B
    미세먼지
최종편집 2021-01-22 17:42 (금)
기사 (82건)

【뉴스퀘스트=박민수 편집국장】 정부가 4일 발표한 부동산대책이 채 시동도 걸기 전에 여기저기서 잡음이 요란하다.주택공급 방안의 실현 여부는 차치하더라도 공급 방식을 둘러싸고 이해 당사자인 재건축· 재개발 아파트 단지 주민은 물론 일부 여권 인사들의 반발도 거세다.이들이 이번 부동산 대책에 손사래를 치는 것은 정부가 공공성 강화를 명분삼은 공공주택 건설 때문이다.공공성을 강조하면서 주택 소유 욕구가 큰 청년과 신혼부부 등 주택 수요층이 손쉽게 집을 구입할 수 있도록 해 폭등하고 있는 집값도 잡겠다는 게 이번 대책의 골간이다.하지만 공공주택이 대체 무엇이기에 여기저기서 반대의 목소리를 높이는 것일까.공공주택은 한국토지주택공사(LH)나 서울주택도시공사(SH)같은 공공주택사업자가 국가 또는 지방자치단체의 재정이나 주택도시기금을 지원받아 건설하거나 혹은 기존 주택을 매입 또는 임차해 공급하는 주택이다.이는 다시 공공임대주택과 공공분양주택으로 구분되는데 공공임대주택은 임대 또는 임대한 후 분양

데스크칼럼 | 박민수 편집국장 | 2020-08-07 06: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