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 서울
    B
    7.8℃
    미세먼지
  • 경기
    B
    5.4℃
    미세먼지
  • 인천
    B
    7.8℃
    미세먼지
  • 광주
    B
    8.5℃
    미세먼지
  • 대전
    B
    8.1℃
    미세먼지
  • 대구
    B
    13.2℃
    미세먼지
  • 울산
    B
    12.8℃
    미세먼지
  • 부산
    B
    14.3℃
    미세먼지
  • 강원
    B
    9.2℃
    미세먼지
  • 충북
    B
    5.3℃
    미세먼지
  • 충남
    B
    8.1℃
    미세먼지
  • 전북
    B
    8.5℃
    미세먼지
  • 전남
    B
    8.8℃
    미세먼지
  • 경북
    B
    13.2℃
    미세먼지
  • 경남
    B
    13.1℃
    미세먼지
  • 제주
    B
    12℃
    미세먼지
  • 세종
    B
    7.1℃
    미세먼지
"대기업發 연쇄도산 막자"...정부, 두산중공업에 1조원 긴급자금
"대기업發 연쇄도산 막자"...정부, 두산중공업에 1조원 긴급자금
  • 최석영 기자
  • 승인 2020.03.27 13: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례적으로 관계장관회의서 결정, 산업·수출입은행 절반씩 대출 지원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뉴스퀘스트=최석영 기자】 정부가 국책은행을 통해 경영 위기를 겪는 두산중공업에 긴급자금 1조원을 지원하기로 했다.

과거 IMF 사태와 금융 위기 당시 대기업이 무너지면서 협력업체 등 중소기업까지 영향을 미쳐 연쇄 도산했던 사례를 미연에 방지하기 위한 조치인 것으로 풀이된다.

기획재정부와 금융위원회, 산업통상자원부 등 정부 부처는 27일 오전 산업경쟁력 강화 관계장관회의를 열어 두산중공업 금융지원 방안을 논의하고 이같이 결정했다.

이에 따라 산업은행과 수출입은행이 1조원 규모로 두산중공업에 대출 지원에 나선다.

두 은행이 지원액의 절반씩을 책임지는 것으로 알려졌다.

두산중공업은 전날 보도자료를 내고 이사회를 열어 산업은행·수출입은행과 1조원 규모의 차입신청과 계약체결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두산중공업의 대주주인 ㈜두산은 두산중공업의 주식과 부동산(두산타워) 신탁수익권 등을 담보로 내놓는다.

여기에 두산중공업이 제공하는 담보재산까지 포함하면 이번 대출의 전체 담보는 1조원이 넘는다는 게 회사측의 설명이다.

두산중공업이 수출입은행과 협의 중인 5억달러(약 6100억원) 규모의 해외 공모사채의 대출 전환 건과 이번 대출은 별개다.

두산중공업은 4월에 만기가 돌아오는 외화채권을 대출로 전환해달라고 지급보증을 한 수출입은행에 요청했고, 수출입은행은 이를 긍정적으로 검토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