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 서울
    B
    19.9℃
    미세먼지 보통
  • 경기
    B
    19.3℃
    미세먼지 보통
  • 인천
    B
    18.9℃
    미세먼지 보통
  • 광주
    B
    19.6℃
    미세먼지 보통
  • 대전
    B
    22℃
    미세먼지 보통
  • 대구
    B
    23.8℃
    미세먼지 보통
  • 울산
    B
    19.6℃
    미세먼지 보통
  • 부산
    B
    19.1℃
    미세먼지 좋음
  • 강원
    B
    23.4℃
    미세먼지 좋음
  • 충북
    B
    19.6℃
    미세먼지 보통
  • 충남
    B
    22℃
    미세먼지 보통
  • 전북
    B
    20.1℃
    미세먼지 보통
  • 전남
    B
    18.5℃
    미세먼지 보통
  • 경북
    B
    23.8℃
    미세먼지 보통
  • 경남
    B
    20.4℃
    미세먼지 보통
  • 제주
    B
    19.5℃
    미세먼지 좋음
  • 세종
    B
    21.5℃
    미세먼지 보통
최종편집 2020-05-29 18:00 (금)
민경욱, 이번엔 "부정선거 중국 개입 의혹"…'Follow the party'란?
민경욱, 이번엔 "부정선거 중국 개입 의혹"…'Follow the party'란?
  • 강영민 기자
  • 승인 2020.05.22 09:34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15총선 개표 조작 의혹을 주장해온 미래통합당 민경욱 의원이 21일 오후 경기도 의정부지검에 출석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4·15총선 개표 조작 의혹을 주장해온 미래통합당 민경욱 의원이 21일 오후 경기도 의정부지검에 출석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뉴스퀘스트=강영민 기자】 이번 4·15 총선에서 정일영 더불어민주당 후보에서 패해 낙선한 민경욱 미래통합당 의원이 연일 부정선거 의혹을 제기했다.

특히 민 의원은 최근 이번 총선에서 현 정부가 중국과 내통한 증거가 있다며 문재인 대통령의 퇴임을 요구해 논란이 일고 있다.

민 의원은 21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조작 증거로 ‘Follow the party’라는 문구를 찾아냈다고 주장했다.

그는 “이번 부정선거를 획책한 사람은 누구일까?”라며 “그 프로그래머는 온 세상을 다 속인 줄로 알았고, 또 그만큼 뿌듯했을 것이다. 공개적으로 자랑을 할 수도 없는 일이기에 이 사람은 자기만 아는 표식을 무수한 숫자들의 조합에 흩뿌려 놓았다. 그걸 알아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프로그래머가 자기만 알아볼 수 있게 배열한 숫자의 배열을 찾아내 2진법으로 푼 뒤 앞에 0을 붙여서 문자로 변환시켰더니 ‘F O L L O W_T H E_P A R T Y’라는 구호가 나왔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그 글자는 바로 이것이다. ‘영원히 당과 함께 간다! 용위엔껀당조우!’ 이건 중국공산당의 구호다. 당성이 높은 중국공산당원 프로그래머가 개입했다는 증거다. 용위엔껀당조우! 여기서 '영원'을 빼면 ‘껀당조우’만 남는다. 영어로는 ‘Follow the party!’”라며 “중국과 내통해 희대의 선거부정을 저지른 문재인은 즉각 물러나라”고 요구했다.

민 의원은 이에 앞서 부정선거 의혹이 있다며 그 증거로 기표 되지 않은 비례대표 투표용지 6장을 공개한 바 있다.

그러나 해당 투표용지는 선관위에서 분실된 것으로 알려지며 오히려 검찰의 수사를 받게 됐다.

민 의원은 이와 관련 지난 21일 의정부지검에 참고인 신분으로 출석해 2시간 가량 조사를 받았다.

검찰은 이 과정에서 민 의원의 차량 등에 대한 압수수색도 진행했다.

한편, 민 의원의 부정선거 주장에 대해 더불어민주당은 물론 미래통합당 내에서도 비판의 목소리가 이어지고 있다.

우선 미래통합당 내 대표적 소신파로 알려진 김세연 의원은 최근 한 라디오에 출연해 “(민 의원은)환상을 보고 있다고 생각한다”며 직격탄을 날렸다.

김 의원은 또 “이것(부정선거)이 현실에서 일어날 개연성을 확률로 따져보면 거의 모든 사람이 다 공모를 해야 가능한 시나리오”라며 “이것이 현실에서 벌어졌다고 믿고 있는 것이 큰 문제”라고 비판했다.

또한 이준석 최고위원도 자신의 페이스북에 “왜 지상파 출신이 지상파에 판깔아도 유튜브로만 가시냐”며 “우리는 유튜버가 아니라 당인이고 코인이 아니라 보수재건을 도모해야 한다. 밝은 세상으로 오시라”고 지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유마항 2020-05-23 14:31:14
https://www.change.org/p/united-nations-south-korea-s-election-was-heavily-rigged-deliberately-that-s-revealed-from-statical-data
서명합시다. 국민의 알 권리를 경찰 동원해 막아버리는 이게 민주주의냐

윤상곤 2020-05-22 11:19:37
기자는 정의편에서라. 니들이 관변 로보트 스피커냐?
사명감은 없이 월급만받는사람들인가?

장재익 2020-05-22 10:00:06
이 기자분은 왜 정권의 나팔수노릇을 하고 계신거죠? 국민들이 부정선거의혹에 검증을 원하고 있습니다. 내부고발자를 색출하려는 더불어민주당과 청와대의 행각은 이전 청와대행정관의 내부고발 때에도 그랬습니다. 공정한 민주주의를 대표한다던 더불어민주당 아니었습니까? 실상은 중국공산당과 똑같이 행동하고 있네요